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씬스있는 푸드

//씬스있는 푸드

씬스있는 푸드

2018년 1월 10일

소위 이런 걸 클래식이라고 한다.

 

1 since 1800 드보브에갈레 ‘피스톨’
피스톨은 마리 앙투아네트를 위해 개발된 프랑스의 약제 초콜릿이었다. 약 먹는 것을 싫어하던 왕비를 위해 약사인 슐피스 드보브가 만들었다. 볶음밥에 피망을 다져 숨기는 슬기로운 엄마처럼 초콜릿에 약을 섞었고, 그의 직업은 순식간에 약사에서 쇼콜라티에가 되었다. 드보브에갈레 초콜릿 맛의 명성은 유명하다. 가난한 고흐가 자신의 그림과 초코렛을 바꿔 먹었다는 전설 같은 이야기까지 전해질 정도다.

2 since 1912 오레오 ‘화이트크림’
미국의 국민 과자로 불리는 오레오는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과자이기도 하다. 그 이름의 뜻은 여전히 미스테리인데, 오레오를 만드는 사람도, 파는 사람도, 당연히 먹는 사람도 모른다. 심지어 국내 수입사인 동서도 모른다. 몇 가지 설만 희미하게 존재하는데, 황금을 뜻하는 프랑스 ‘OR’에서 유래했다는 이야기가 있다. 초기의 오레오 포장지가 황금색이었기 때문이다.

3 since 1040 바이엔슈테판 ‘헤페바이스’
12명의 수도사가 세운 바이엔슈테판의 양조장은 올해 무려 978살이 됐다. 심지어 전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양조장으로 <기네스북>에도 등재됐다. 725년, 양조용 샘을 팠던 샘터에서는 아직도 양조수가 솟아오른다고. 참고로 바이엔슈테판의 헤페바이스는 각종 세계적인 상을 석권했는데, 까다로운 맥덕들의 리뷰 사이트인 ‘비어 어드보케이트’에서 98점이라는 놀라운 점수를 기록한 바 있다.

4 since 1858 안토니오 마테이 ‘아몬드 비스코티’
우리에게 익숙한 오늘날의 비스코티를 만든 건 안토니오 마테이라는 천재 베이커다. 그의 레시피는 1908년 판돌피니 가문이 전수해 오늘날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다. 안토니오 마테이의 비스코티는 헤르만 헤세가 자신의 저서인 <Journey to Italy>를 통해 극찬했으며, 빌 클린턴을 비롯한 많은 대통령이 그 맛을 인정하기도 했다. 에스프레소나 지역 와인인 빈산토에 찍어 먹는 것이 전통적인 방법. 우유와 먹으면 속이 아주 든든해진다.

5 since 1902 포트넘앤메이슨 ‘로얄블렌드’
1707년에 시작된 포트넘앤메이슨은 유서 깊은 영국의 홍차 브랜드다. 포트넘앤메이슨을 대표하는 로얄블렌드는 1902년, 에드워드 7세를 위해 특별히 블렌딩됐다. 실론과 아쌈이 섞여 부드럽고, 묵직하고, 동시에 상쾌한 맛이 난다. 왕실 군주들의 아침 식사를 위해 만든 모나치 마멀레이드를 식빵에 바르고, 로얄블렌드 한잔을 곁들이면 그야말로 왕실 스타일의 아침 식사가 완성된다.

6 since 1951 산가리아 ‘라무네’
라무네는 레모네이드를 일본식으로 발음한 것이다. 이 제품에서 집중해야 할 것은 클래식한 병의 디자인이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병의 목 부분에 유리 구슬이 들어 있는데, 이는 무려 140여 년이나 된 옛날 디자인이다. 과거에는 뚜껑이 탄산의 압력을 이기지 못했기 때문에 유리 구슬을 사용한 것이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7 since 1969 UCC ‘밀크캔’
UCC는 세계 최초로 캔커피를 개발한 일본 회사다. 일화는 다음과 같다. 어느 날 창립자인 우에시마 대표가 매점에서 병커피를 마시고 있었는데, 갑자기 출발을 알리는 벨 소리가 울려 커피를 남기고 전차에 탈 수밖에 없었다. 그 순간 그는 전차 안에서도 커피를 마실 수 없을까 생각했고, UCC를 세계적인 회사로 올려놓은 캔커피를 개발하게 되었다.

8 since 1943 구포연합식품 ‘구포국수’
한국전쟁 당시 부산 구포동으로 모여든 피란민들이 즐겨 먹던 음식이 국수다. 구포국수는 소금끼 섞인 낙동강 바닷바람에 말려 쫄깃하면서도 짭짤한 맛이 특징이다. 자연 건조에서 기계 건조로 바뀐 지금도 기후 조건이 영향을 미친다고 한다. 3대에 걸쳐 내려오는 진정한 한국의 헤리티지다.

9 since 1946 샘표 ‘양조간장 701’
광복 후 피난민들에게 장을 제공하며 시작된 샘표. 샘표는 현존하는 국내기업 중 가장 오래된 상표다. 국내 간장 산업의 흐름이 궁금하다면 샘표의 역사를 들여다보면 된다. 샘표는 ‘샘물처럼 솟으라’는 뜻으로, 대표 브랜드인 진간장은 전통 간장 중 하나인 진장에서 이름을 따온 것이다. 최고참인 샘표의 뒤는 진로와 무궁화표, 곰표가 따른다.

10 since 1912 삼애다원 ‘춘설녹차’
일제강점기에 일본인 오다키 이지초가 경영하다 해방 이후 버리고 간 차밭을 남종화로 유명한 화가인 의재 허백련이 이어받았다. 현재는 그의 손자인 허달재, 허달문 형제가 3대째 운영하고 있다. 허백련 선생은 차밭을 삼애다원이라 이름 붙이고, 직접 덖은 차를 춘설이라 불렀다. 그는 무등산 입구에 ‘관풍대’라는 공간을 마련하여 등산객들에게 무료로 차를 마실 수 있도록 했다.

By | 1월 10th, 2018|FOOD|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문은정

포토그래퍼

이향아

TAGS

smart DUMPLINGS

2018년 1월 5일

만두 하나로 국적을 넘나드는 요리가 탄생했다. 그냥 모양 하나 달리 빚었을 뿐인데.

 

1 폰즈 소스를 뿌린 파만두. 2 만두 홍합탕면

중국에서는 쟈오쯔, 이탈리아는 라비올리, 폴란드는 피에로기처럼 다양한 이름을 가졌지만 뭐 별거 있나, 사실 그냥 다 만두다. 새해를 맞아 복을 기원하며 만두를 빚는다면, 그 모양을 다양하게 달리해보자. 넉넉하게 만들어 냉동실에 얼려두면 냉장고 문을 열 때마다 입꼬리가 저절로 올라간다. 만두 홍합탕면에 들어가는 만두는 크기가 작다. 즉 익는 속도가 빠르다는 말씀. 마지막에 청경채와 함께 넣어 파르르 끓여낸다.

 

1 라조장 소스를 곁들인 만두. 2 단호박 소스 만두

단호박 소스 만두는 이탈리아식의 라비올리를 본떠 만든 것이다. 레시피대로 조리해도 맛있지만, 파르메산 치즈나 블루 치즈도 살살 넣어보자. 맛의 깊이가 훨씬 풍부해진다. 단호박 대신 완두콩을 넣어도 좋다. 라조장은 중국 요리 특유의 칼칼한 풍미를 살려주는 식재료다. 마파두부나 국수, 볶음밥에 넣으면 순식간에 메이드 인 차이나가 된다.

 

1 굴림만두 미트볼찜

사진 속 요리는 굴림만두 미트볼찜. 향신료의 이국적인 향과 매콤한 맛이 매력적이다. 파프리카 파우더와 케이엔페퍼 대신 고춧가루를 넣어도 맛있다.

TIP 푸드 스타일리스트 김보선의 노하우

1 만두피는 시장에서 파는 생만두피를 쓸 것. 반죽이 부드러워 모양 내기가 편하다.
2 마트에서 파는 냉동 만두피는 금방 마르기 때문에 만두를 빚을 때 젖은 행주를 덮어둔다.
3 종이포일을 깐 팬에 덧밀가루를 약간 뿌린 뒤 만두를 가지런히 올려 냉동한다. 만두가 완전히 얼면 일폐용기에 옮겨 담아 냉동 보관한다. 만두를 한번 찐 다음 종이포일을 깐 용기에 만두가 겹쳐지지 않게 담아 얼려도 좋다.

 

만두

재료 배추 200g, 부추 40g, 다진 돼지고기 1kg, 다진 생강 2큰술, 다진 마늘 · 간장 3큰술씩, 참기름 1큰술, 소금 · 후춧가루 조금씩, 만두피 · 덧밀가루 적당량

1 배추는 소금을 뿌려 30분간 절인 뒤 물기를 꼭 짠다. 부추는 잘게 다진다.
2 볼에 다진 돼지고기를 넣고 다진 생강과 다진 마늘, 간장, 참기름, 소금, 후춧가루를 넣어 고루 섞는다.
3 만두피에 소를 올리고 다시 만두피를 올린 뒤 모양틀로 찍어 라비올리 만두를 만든다.
4 만두소를 한입 크기로 동그랗게 빚은 뒤 밀가루에 굴려 굴림만두를 만든다.
5 만두피 가운데 소를 올린 뒤 한쪽 방향으로 일정하게 만두피를 잡아 당기듯 끝을 모아가며 주름을 잡는다. 동그란 모양으로 만들어 딤섬 만두를 만든다.
6 만두피 가운데 소를 올린 뒤 끝부분에 물을 바른다. 반으로 접고 한쪽 방향으로 주름을 잡아가며 붙여 반달 모양의 만두를 만든다.
7 만두피는 종이컵 사이즈의 유리컵이나 모양틀로 찍어 작은 사이즈로 만든다. 위에 만두소를 조금 올린 뒤 가장자리에 물을 발라 반달 모양으로 접는다. 끝부분을 이어 동그란 모양을 만들어 미니 만두를 만든다.

 

만두 홍합탕면

재료(2인분) 미니 만두 16개, 홍합 400g, 청경채 3포기, 에그누들 3롤, 국물(다진 생강 · 다진 대파 · 다진 마늘 · 굴소스 1작은술씩, 물 1.5L, 포도씨유 · 소금 조금씩)

1 홍합은 깨끗이 손질하고 청경채는 반으로 자른다.
2 냄비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다진 생강과 다진 대파, 다진 마늘을 넣고 향을 내어 볶는다.
3 2에 홍합과 굴소스를 넣고 함께 볶다가 물을 붓고 끓여 국물을 만든다. 국물이 우러나면 소금으로 간한다.
4 3에 미니 만두와 청경채를 넣고 마저 익힌다. 그릇에 끓는 물에 삶은 에그누들과 함께 담는다.

 

 

라조장 소스를 곁들인 만두

재료(2인분) 딤섬 만두 12개, 다진 마늘 · 다진 생강 · 다진 대파 1/2작은술씩, 따뜻한 물 1/2컵, 두반장 · 라조장 1큰술씩, 굴소스 1/3작은술, 송송 썬 쪽파 · 포도씨유 조금씩

1 팬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다진 마늘과 다진 생강, 다진 대파를 넣고 향을 내며 볶는다.
2 1에 따뜻한 물과 두반장, 라조장, 굴소스를 넣고 한소끔 끓인다.
3 딤섬 만두는 김이 오른 찜기에 넣어 15분간 찌고, 2의 라조장 소스와 송송 썬 쪽파를 올린다.

 

폰즈 소스를 뿌린 파만두

재료(2인분) 반달 모양 만두 12개, 대파 1대, 밀가루 1큰술, 물 12큰술, 폰즈 소스(간장 · 식초 2큰술씩, 설탕 · 레몬즙 1큰술씩), 포도씨유 조금

1 대파는 7~8cm 길이로 채 썬다. 물에 밀가루를 넣고 잘 풀어 준비한다.
2 달군 팬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만두 6개를 놓은 뒤 밀가루와 물 섞은 것을 절반가량 붓는다. 뚜껑을 덮고 7~8분간 찌듯이 익힌다.
3 2의 밀가루물이 졸아 바닥에 눌어붙기 시작하고 만두가 익으면 뚜껑을 열어 수분을 날린다.
4 밀가루물이 노릇하고 바삭한 상태가 되면 접시에 만두를 옮겨 담고 같은 방법으로 한 번 더 굽는다.
5 채 썬 대파를 올리고 분량의 재료를 섞어 만든 폰즈 소스를 곁들인다.

 

단호박 소스 만두

재료(2인분) 라비올리 만두 16개, 단호박 소스(단호박 1/4개, 양파 1/6개, 치킨스톡 파우더 1작은술, 따뜻한 물 1과1/2~2컵, 월계수 잎 1장, 생크림 1/2컵, 소금 · 포도씨유 조금씩), 파르메산 치즈 · 핑크 페퍼콘 · 루콜라 · 소금 적당량씩

1 단호박은 껍질과 속을 제거한 뒤 잘게 썰고 양파는 다진다. 치킨스톡 파우더는 따뜻한 물에 녹인다.
2 달군 냄비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단호박과 양파를 넣어 볶는다. 단호박이 투명해지면 치킨스톡 파우더를 녹인 물과 월계수 잎을 넣어 중약 불에 뭉근히 끓인다.
3 2의 단호박과 양파가 부드럽게 익으면 월계수 잎을 건진 뒤 블렌더로 갈아 고운체에 내린다. 생크림을 넣고 다시 한소끔 끓여 소금으로 간한다.
4 끓는 물에 라비올리 만두를 넣는다. 만두가 떠오르면 건진 뒤 3에 넣고 버무려 접시에 담는다. 필러로 깎은 파르메산 치즈와 핑크 페퍼콘, 루콜라를 올린다.
TIP 핑크 페퍼콘은 블랙 통후추보다 덜 맵고 상쾌한 향이 나는 단호박 소스와 잘 어울린다.

 

굴림만두 미트볼찜

재료(2인분) 굴림만두 10개, 빨강 · 노랑 파프리카 1개씩, 토마토홀 1캔, 양파 1/4개, 커민 1과1/2작은술, 파프리카 파우더 1큰술, 케이엔페퍼 1작은술, 오레가노 1/2작은술, 월계수 잎 1장, 소금 · 후춧가루 · 포도씨유 조금씩

1 파프리카는 굴림만두와 비슷한 크기로 썬다. 토마토홀은 믹서에 곱게 갈고 양파는 잘게 다진다.
2 냄비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양파를 넣어 투명할 때까지 볶는다. 여기에 토마토홀을 넣고 커민과 파프리카 파우더, 케이엔페퍼, 오레가노, 월계수 잎을 넣어 한소끔 끓인다.
3 2가 팔팔 끓으면 중약 불로 줄이고 소금과 후춧가루로 간한다.
4 3에 굴림만두와 파프리카를 넣고 뚜껑을 덮은 뒤 중약 불에서 약 20분간 익힌다.
TIP 토마토홀이 없다면 양파를 볶을 때 토마토 페이스트 2큰술을 넣고 볶다가 믹서에 간 토마토 3개와 나머지 재료를 넣고 끓여도 된다.

By | 1월 5th, 2018|FOOD|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문은정

포토그래퍼

이병주

food stylist

김보선(스튜디오 로쏘)

assistant

전윤정

TAGS

호주의 감성을 담은 레스토랑

2018년 1월 2일

호주식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 카라반 서울이 최근 도산점을 오픈했다.

 

카라반 서울은 호주에서 영감 받은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이다. 메세나폴리스 1호점에 이어 최근 압정 로데오 내에 도산점을 오픈했다. 카라반은 호주의 이국적인 요리를 시간의 구애 없이 맛볼 수 있는 귀한 곳이다. 이른 아침에 가도, 브레이크 타임이 걱정되는 오후에 가도, 혹은 늦은 밤에 가도 편하게 음식을 먹을 수 있으니 말이다. 메뉴는 계절의 흐름에 따라 달리하는데, 아보카도 토스트와 퀴노아 포리지 등의 호주식 브런치 메뉴와 에그 베네딕트, 프렌치 토스트 등의 클래식한 브런치 메뉴도 준비되어 있다. 올데이 다이닝 메뉴로는 연어 콩피, 뷔프 브루기뇽이 대표적. 토마호크 스테이크와 감자 그라탱, 샐러드, 스파클링 와인이 함께 제공되는 가성비 좋은 세트메뉴도 준비되어 있으니 놓치지 말 것. 신선한 식재료는 전라도에 위치한 농장에서 공급 받으며, 브런치 메뉴에 사용되는 유기농 사워도우 빵은 매일 새벽 노릇하게 구워 제공한다고. 참고로 카라반에 들린다면 커피를 꼭 맛보자. 유명 로스터리인 ‘나무사이로’에서 오직 카라반을 위해 커스텀 블렌딩한 ‘카라반 한정 블렌드 커피’가 준비되어 있으니. 호주의 자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엿볼 수 있어 자꾸만 발길이 향하는 곳이다.

add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6길 35 open 오전 9시~오후 10시 30분
instagram @caravanseoul

By | 1월 2nd, 2018|FOOD|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문은정

포토그래퍼

sharyncairns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