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제1회 제주 푸드&와인페스티벌

//제1회 제주 푸드&와인페스티벌

제1회 제주 푸드&와인페스티벌

2016년 4월 28일

제주도의 청정 식재료와 식문화를 즐길 수 있는 행사로 5월 14일까지다.


해외 유명 셰프 군단과 국내 최정상 셰프들이 제주도의 청정 식재료를 활용해 다채로운 요리를 선보이는 ‘제1회 제주 푸드&와인페스티벌’이 5월 5일부터 14일까지 제주도에서 열린다. 제주도의 청정 식재료와 음식 문화를 세계에 알리기 위한 취지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세계적 권위의 레스토랑 가이드북인 <자갓 Zagat>도 인정한 미슐랭 2스타 셰프 호시아 시트린, <미스터 초밥왕>의 실제 모델이기도 한 셰프 안효주, 제주 아루요의 셰프 김승민, 류니끄의 셰프 류태환 등 국내외 최정상의 셰프 18명이 참여한다. 행사가 진행되는 10일간 ‘제주 고메 위크’를 열어 제주도의 숨은 맛집을 소개하며 12일부터 14일까지는 시식회와 셰프의 요리 시연 및 바다를 배경으로 제주도의 식재료로 만든 7가지 정찬 코스를 선보이는 갈라 디너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길.

web www.jejufoodandwinefestival.com 

By | 4월 28th, 2016|LIFE|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이경현

TAGS

자라홈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2016년 4월 26일

홈 데코와 관련된 모든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코엑스를 방문해야 만날 수 있었던 자라홈이 가로수길에 첫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한다. 규모도 휠씬 커져 자라홈 키즈를 포함한 홈 데코와 관련된 모든 컬렉션이 입고된다는 소식이다. 자라홈은 특히 최신 패션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는 것이 특징인데 컬렉션은 베드룸 제품, 테이블 및 욕실용 리넨, 가구, 테이블웨어, 식기류 등 다양한 가정 용품뿐만 아니라 실내 평상복과 캔들 및 방향제 라인으로 이루어진다. 매 시즌 트렌드를 반영한 컬렉션을 1년에 두 번씩 선보일 예정이며, 신제품은 일주일에 2회씩 만나볼 수 있다. 

add 강남구 신사동 532-11 

By | 4월 26th, 2016|LIFE|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박명주

TAGS

[마르쉐@씨앗밥상] 풀이 있는 밥상

2016년 4월 26일

농부와 요리사가 만나 음식과 요리법, 이야기를 나누는 마르쉐@씨앗밥상의 두 번째 이야기. 강원도 횡성의 꽁꽁 언 땅을 뚫고 나온 풀로 만든 만찬이 4월의 어느 날에 펼쳐졌다.


1 10여 종의 야생 풀과 야생 꽃. 2 강원도 횡성의 김은숙 농부가 수확한 삼잎국화. 3 진달래꽃, 생강꽃 등의 야생 꽃. 4 나물 총떡튀김과 옹심이 뇨키 야생 풀 샐러드. 

 

하루에 버스가 두 번밖에 오지 않는 고지대에 위치한 ‘오음산산야초밥상’의 한봉기 농부. “저는 강원도 횡성에서도 높은 지대의 산골에서 농사를 지어요. 오염되지 않아 지천에 깔린 풀을 바로 뜯어 먹을 수 있어요. 특히 3월 말부터 4월 말 사이에 나는 풀은 1년 중 가장 생명력이 강해요.” 이른 새벽부터 한봉기 농부가 부지런히 채취한 풀이 한 상 가득했다. 눈에 익은 달래와 냉이 말고도 지칭개, 소리쟁이, 삼잎국화, 멧부추, 보리뱅이 등 처음 들어본 야생 풀과 색 고운 야생 꽃이다. 시식을 위해 야생 풀과 야생 꽃이 참가자들의 식탁에 놓여졌다. “이번 마르쉐@씨앗밥상을 위해 횡성에서 함께 풀을 따고 마을 할머니들께 오래전부터 내려오는 풀 요리법을 배우고 왔어요. 앞에 놓인 풀을 한 잎씩 맛보세요. 슴슴한 맛, 신맛, 달착지근한 맛, 매운 맛, 씁쓰레한 맛에 놀랄 거예요.” 오늘의 요리를 맡은 ‘아부레이수나’의 하미현 요리사의 설명이다. 한 가지 맛으로 표현할 수 없는 다양한 맛을 내는 야생 풀과 야생 꽃. 짠맛과 구수한 맛, 시원한 맛이 동시에 느껴지는 것도 있다.

 

 


1 마르쉐@씨앗밥상의 기획자이자 카페 수카라의 오너 김수향. 2 요리를 맡은 아부레이수나의 하미현 요리사. 

 

“흔히 잡초라 버려지기 마련이지만 독성이 없고 허브와 같은 다양한 맛과 향을 지녀 요리에 활용하기 좋아요. 지금 맛본 풀로 오늘 만든 요리는 냉이를 넣은 풀콩탕, 강원도식 메밀 총떡을 응용한 나물 총떡튀김, 옹심이 뇨키에 야생 풀과 콩풀 페스토를 곁들인 샐러드예요.” 횡성의 마을 음식인 콩탕에서 모티프를 얻은 풀콩탕은 구수한 콩과 냉이의 향이 잘 어우러져 몸을 구석구석 따뜻하게 데워주는 느낌이다. 메밀 전병에 달래, 멧부추 등의 야생 풀과 닭고기, 두부를 넣고 튀긴 나물 총떡튀김은 갖가지 재료를 다져 넣은 만두 같다가도 쌉싸래한 맛의 야생 풀이 튀김의 느끼한 맛을 잡아줘 오히려 담백한 맛이 도드라진다. 갖은 야생 풀에 야생 풀로 만든 콩 페스토를 넣고 버무린 샐러드는 싱싱한 풀 그대로의 맛을 즐길 수 있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참가자들의 가장 큰 호응을 이끌어낸 것은 도토리 화전 팬케이크. 도토리 가루로 만들어 쫀득한 팬케이크에 고소한 땅콩 소스와 향긋한 진달래, 생강 꽃의 삼박자가 잘 어우러져 기분 좋은 미소가 지어진다. “마트에서 늘 접하는 풀은 상추나 깻잎 정도였어요. 우리 땅에서 이렇게 다양하고 맛있는 풀이 나는지 몰랐어요.” 집 근처에서 비슷한 풀을 봤다며 당장 뜯어 요리해야겠다는 한 참가자의 말이다. 멀리 산지를 찾아가지 않고도 진귀한 토종 식재료를 맛볼 수 있는 마르쉐@씨앗밥상. 우리의 먹거리를 재발견하고, 그 중요성을 함께 공유하자는 취지에 두 달 간격으로 새로운 밥상이 진행된다. 6월은 꿀과 조청, 8월은 토마토와 호박, 10월은 허브, 12월은 뿌리채소 등 계절마다 가장 맛있는 재료가 준비된다. 마르쉐@의 페이스북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20명 내외의 적은 인원을 모집해 빠른 시간 내에 마감되니 호시탐탐 들여다보길 권한다. 또한 <메종>을 통해 그 생생한 현장을 확인할 수 있다.

 

 


1 농부 한봉기의 야생 풀 이야기. 2,3 풀 요리법이 적힌 노트와 도토리 화전 팬케이크.

By | 4월 26th, 2016|LIFE|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이경현

포토그래퍼

안종환, 이향아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