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Unusual Riad

//Unusual Riad

Unusual Riad

2016년 6월 12일

모로코의 구시가지 마라케시 메디나에 자리한 환상적인 모로코 전통 집 리아드. 집주인 부부는 독특한 연금술로 여러 스타일과 시대를 뒤섞어놓았다.

파티오 중앙의 바닥을 파서 만든 수영장이 기분까지 시원하게 만든다. 회반죽으로 마감한 벽과 기둥, 오래된 문이 모던한 암체어와 대비를 이룬다. 온통 황토색 가죽으로 싸인 암체어 ‘엘다 Elda’는 조 콜롬보가 디자인한 것으로 벼룩시장에서 구입. 핸드메이드 양모 러그는 메디나의 시장에서 찾아낸 것.

 

 


엠마와 로베르토는 거실 벽을 모로코의 전통적인 석회 미장법인 타데락트로 장식하고 깊이감이 느껴지도록 검은색으로 칠했다. 흰색 면으로 맞춤 제작한 소파와 생투앙 벼룩시장에서 구입한 갈색 가죽 암체어, 전통 시장에서 구입한 앤티크한 러그로 거실을 꾸몄다.



로베르토는 바 테이블에는 이제는 구하기 힘든 1998년 출시된 아이맥을 놓았다. 그리고 벼룩시장에서 구입한 1970년대 스툴을 매치했다. 무라노산 유리로 만든 베네치안 거울은 카이로의 옛 궁전에 있던 것으로 이집트로 여행 갔을 때 찾아냈다.

 

 

리아드의 중앙에 있는 이 아름다운 진회색 계단은 타데락트 기법으로 만들었다. 계단은 세 개의 층을 연결하며 옥탑 테라스까지 이어진다.


아프리카, 유럽, 아시아 등 여러 나라의 전통과 19세기, 1960~70년대 등 다양한 시대가 자유롭게 뒤섞여 있다. 로베르토 카치올리 Roberto Caciolli와 엠마 로칠리체 Emma Rochlitzer는 18세기에 형성된 이 오래된 동네를 방문했을 때 놓치지 말아야 할 기회를 만났다는 걸 알았다. 그들은 휴가를 보내기 위해 방문했던 이 나라에 부부의 감성을 담은 편안한 집을 갖고 싶었다. “여기는 분위기가 특별해요. 사람들이 너무나 사려 깊고 매혹적인 문화를 갖고 있죠. 음식도 독특하고요. 우리는 정말 이곳만의 매력에 사로잡혔습니다.” 엠마가 설명한다.

피렌체 출신의 사업가인 로베르토는 도전을 좋아한다. 그는 부인인 엠마와 함께 중정을 중심으로 지어진 모로코의 전통 가옥인 리아드 Riad를 멋진 공간으로 만들었다. 원래의 독특한 매력을 더욱 잘 살려내면서 말이다. 이탈리아와 런던, 마라케시 등 세계 곳곳을 여행하며 자유로이 생활하는 부부는 이곳의 장인들의 도움을 받아 이 집을 완성했다. 건물의 기본 구조와 원래의 문, 모로코 사막 도시 와르자자트 Quarzazate산 돌로 만든 바닥, 모로코의 전통적인 석회 미장법인 타데락트 Tadelakt 기법으로 마감한 벽을 되살려내 이 건물의 진정성을 보존했다. 집에서 중심이 되는 것은 새로 만든 계단이다. 어두운 광택이 도는 계단은 세 개의 층을 이어주며 전체 분위기를 잡아준다. “여기를 개조하면서 강렬한 다양한 요소를 섞고 싶었어요. 그래서 파리의 벼룩시장과 마라케시의 벼룩시장 밥 락미스 Bob Lakmis, 런던과 밀라노의 앤티크숍과 카이로의 전통 시장을 다니면서 1960~70년대 빈티지 디자인 가구와 샹들리에, 20세기 초에 만들어진 무라노산 유리 거울, 아프리카의 옛날 조각품과 사진 등을 구입했어요.” 중정 한가운데에 만든 수영장에서 수영을 하고 도시가 내려다보이는 넓은 테라스에서는 일광욕을 즐기며 점심 식사를 하는 아름다운 삶이 흘러간다. 그리고 온통 황토색인 이 도시에 밤이 찾아오면 엠마와 로베르토는 아이들을 데리고 메디나의 활기찬 골목을 가로질러 예전 프랑스인이 살던 지역인 겔리즈 Gueliz의 트렌디한 레스토랑에 가서 저녁을 먹는다. 자신들이 지은 천국의 벽을 넘어 세계 여행을 계속하는 것이다.

 

 


2층에 마련한 부부의 공간은 회색과 짙은 빨간색으로 꾸몄다. 욕실에는 타데락트로 마감한 둥글고 큰 욕조를 만들었고, 이 지역의 장인이 만든 세면대를 달았다. 1930년에 만든 무라노 유리 거울과 20세기 초에 제작된 샹들리에가 바로크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은색 장식이 달린 바구니는 메디나의 시장에서 찾아낸 것이다.

 

 


부부 침실. 침대 뒤에는 채광창을 낸 회반죽 벽을 만들었는데, 바로 뒤에 있는 드레스룸을 가리기 위해서다. 침대는 붉은색 벨벳으로 감쌌고 흰색 퍼로 된 침대 커버와 쿠션은 맞춤 제작했다. 침대 양옆에 둔 1970년대 빈티지 조명들은 런던의 벼룩시장에서 구입했다.




By | 6월 12th, 2016|INTERIOR|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로랑스 두지에 Laurence Dougier

포토그래퍼

니콜라 마테외 Nicolas Matheus

TAGS

디자인 호텔처럼 집 꾸미기

2016년 6월 9일

인더스트리얼 디자인 가구를 선보이고 있는 까사알렉시스 쇼룸에서 부티크 호텔처럼 집을 꾸밀 수 있는 아이디어를 찾았다. 라운지부터 침실, 다이닝 공간, 서재 등 디자인 부티크 호텔의 요소를 집 안에 적용할 수 있는 팁을 공개한다.


인더스트리얼 무드로 꾸민 다이닝 공간

런던 ACE 호텔 같은 인더스트리얼 무드의 디자인 호텔이 최근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꼭 화사한 인테리어만을 고집하지 않는다면 전형적이지 않은 분위기의 다이닝 공간을 집 안에 적용할 수 있다. 벽은 무난한 그레이 톤으로 페인트칠을 하고 널찍한 철제 테이블과 수납장으로 균형을 잡아준다. 분위기가 너무 무겁지 않도록 의자나 소품 등으로 포인트를 준다면 이색적인 다이닝 공간을 꾸밀 수 있다. 

 

1 소나무 소재의 서랍과 목재 상판을 스틸로 마감한 ‘멘탈 콘솔’은 까사알렉시스. 2 모래색, 카키색 볼은 모두 마담스톨츠 제품으로 메종드실비. 3 내추럴한 멋을 살린 유리병은 자라홈. 4 노란색 세라믹 저그와 잔 세트는 파넬. 5 자연 건조한 고재 위에 아연으로 마감한 ‘엘드 다이닝 테이블’은 까사알렉시스. 6 양면 가죽 케이스는 허명욱 작가의 작품으로 조은숙 아트앤라이프스타일 갤러리. 7 유광 스틸 소재의 펜던트 조명은 까사알렉시스. 8 시원한 리조트풍의 작품 ‘Relaxing at Lake Tahoe’는 옐로우코너. 9,21 베이지색으로 옻칠한 타원형 트레이와 3단 옻칠 플레이트는 모두 허명욱 작가의 작품으로 조은숙 아트앤라이프스타일 갤러리. 10,11,12,14,15,17,18 붉은색, 오렌지색, 보라색, 분홍색 등 따뜻한 색감으로 제작한 꽃병과 접시, 컵은 모두 장미네 작가의 작품으로 정소영의 식기장. 13 등받이와 시트 부분을 가죽으로 만든 의자는 까사알렉시스. 16 금색 스푼은 ‘오슬로’ 커트러리로 챕터원. 19,20 유리 꽃병과 화이트 오브제는 모두 마담스톨츠 제품으로 메종드실비. 22,23 회색, 파란색 나무 소재의 ‘코펜하겐’ 체어는 헤이 제품으로 라꼴렉뜨.

 

 


호텔 라운지 같은 거실

대부분 소파는 벽에 붙이고 맞은편에 TV나 오디오를 두는 전형적인 거실 모습에서 벗어나보자. 베란다나 창가를 등지고 소파를 두면 입체적인 공간을 구성할 수 있다. 폭신한 흰색 리넨 소파 위에 쿠션을 여러 개 올려두고 그중 몇 개는 컬러와 패턴으로 포인트를 주었다. 여기에 사이드장과 각도를 조절할 수 있는 조명, 철제 테이블을 키 큰 식물과 매치해 호텔 라운지처럼 흥겹고 풍성한 연출을 제안했다.


1 레드, 화이트, 블루 컬러의 갓이 산뜻한 ‘웜홀 03’ 플로어 조명은 세 개의 조명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다. 일 브론제토 제품으로 모벨랩. 2 구스다운과 목화솜으로 충전한 폭신한 리넨 패브릭 소파는 까사알렉시스. 3 동물이 그려진 쿠션은 자라홈. 4,5 노란 색감의 직사각형 쿠션과 블랭킷은 모두 자라홈. 6 유리 소재의 디퓨저 용기는 아큐스 제품으로 빌라토브. 7 와인잔과 샴페인잔은 모두 리브룸 제품으로 인엔. 8 유리 질감의 핑크빛 꽃병은 까사알렉시스. 9 위는 서랍, 아래는 유리문으로 수납공간이 넉넉한 사이드장은 까사알렉시스. 10 둥근 라탄 바구니는 수수소품. 11 컬러풀한 니팅 카펫 ‘주트앤코튼’은 자라홈. 12 노송과 스틸 소재를 사용해 내추럴하게 마감한 ‘칼라일 소파 테이블’은 까사알렉시스. 13,14 민트 컬러의 ‘에델’ 꽃병과 수채화 같은 무늬의 꽃병 ‘쉐도우 이브닝’은 모두 보컨셉에서 판매. 15 원형 골드 트레이는 아트플레이어 제품으로 빌라토브. 16 지그재그 무늬의 그레이 쿠션은 하우스라벨. 17 짙은 녹색 사이드 테이블은 라꼴렉뜨. 18,19 브라스 소재의 와이어 캔들 홀더와 손잡이가 달린 블루 컬러 세라믹 잔은 모두 챕터원. 20 유리 오브제 ‘그랑 호텔 드 라 팔라주’는 애술린.

 

 


욕실 대신 간이 세면대 

침실에 딸려 있는 욕실이 크게 필요하지 않은 이들이라면 욕실을 터서 침실을 넓히고 손만 간단하게 씻을 수 있는 간이 세면대를 설치하면 어떨까. 벽에 거울도 달아 화장대로 겸한다면 디자인 호텔의 침실처럼 색다른 분위기를 낼 수 있다. 철제 프레임으로 이뤄진 간이 세면대는 무게가 가벼워 배관만 잘 연결하면 설치가 간편하고 옆에 수건걸이와 옷걸이 등을 함께 매치하면 이국적인 분위기의 침실을 연출할 수 있다.


1 클래식한 철제 폴딩 체어는 파넬. 2 세 가지 높이로 수건이나 로브를 걸어둘 수 있는 수건걸이는 까사알렉시스. 3 리투아니아산 블랭킷은 인포멀웨어. 4 와플 모양 텍스처의 페이스 타월은 인포멀웨어. 5 걸이형 샤워 브러시는 스마일리지. 6 등 브러시는 튜너&하르퍼 제품으로 인포멀웨어. 7 두 개의 세면대가 있어서 간이 화장대로 활용할 수 있는 ‘루쏘’ 세면대는 까사알렉시스. 8,10 라운드 샤워 브러시와 페이셜 브러시는 모두 스마일리지. 9 대리석 소재의 원형 베이스는 까사알렉시스. 11 나무 소재 칫솔 세트는 아이졸라. 12 미니 칫솔꽂이는 소일 제품으로 빌라토브. 13 ‘보틀 가든’ 캔들은 푸에브코 제품으로 에크루. 14 도르래 같은 행잉 거울 ‘에버’는 까사알렉시스. 15,22 핸드&바디솝 클렌저와 ‘오리지널 디퓨저’는 모두 바코 제품으로 케이홀스튜디오. 16 숲 속 향의 비누 방향제는 고져스토일렛. 17 심플한 유리 꽃병은 하우스라벨. 18 주니퍼&제라늄 비누는 U.S 아포테카리 제품으로 케이홀스튜디오. 19 베이지 컬러의 메탈 프레임 거울은 자라홈. 20 화이트 화분에 심은 선인장은 위드플랜츠 제품으로 까사알렉시스. 21 갈색 유리병 오브제는 마담스톨츠 제품으로 메종드실비. 23 벽에 기대 옷이나 수건 등을 걸어두기 좋은 사다리는 보컨셉. 24 가볍게 걸칠 수 있는 샤워 가운은 고져스토일렛. 25 인더스트리얼풍의 철제 침대 ‘그라넷’은 까사알렉시스. 26,27 철제 바스켓과 거즈 소재 게스트 타월은 인포멀웨어.

 

 


믹스매치의 서재

프로방스 지역의 부티크 호텔에 있을 법한 클래식한 화이트 책상을 두고 주변을 믹스매치 스타일로 꾸몄다. 지중해처럼 파랗고 팝한 디자인의 서랍장과 천장에 단 행잉 플랜트가 책상과 어우러져 코지하면서도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공간을 꾸밀 때 한 가지 스타일만 고수하지 말고 서로 다른 스타일을 매치해보되, 식물처럼 두 가지 스타일의 다리 역할을 하는 자연스러운 요소를 곁들이면 상충하지 않는 믹스매치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1 숫자가 포인트인 ‘M에어크래프트’ 8단 서랍장은 파넬. 2,3,4 천장에 매단 행잉 바스켓은 모두 마담스톨츠 제품으로 메종드실비. 5 심플하고 부드러운 디자인의 테이블 조명은 챕터원. 6 윗부분의 서랍단이 분리되는 클래식한 디자인의 흰색 책상 ‘브레다’는 오리나무 소재로 만들었다. 까사알렉시스. 7 사각 오거나이저는 빌라토브. 8 빨간색 라벨 캔들은 애술린. 9 에어 플랜트 오브제는 위드플랜츠 제품으로 까사알렉시스. 10 스틸 소재 연필꽂이 ‘랜드 스케이프 볼케이노’는 챕터원. 11 흰색 테이프 커터는 푸에브코 제품으로 에크루. 12 버섯 무늬 캔들 홀더는 메종드실비. 13 식물이 그려진 빈티지한 액자는 하우스라벨에서 판매. 14 베이지색 수납 박스는 북바인더스디자인. 15 빨간색으로 포인트를 줄 노트는 하우스라벨. 16 가죽 소재 파우치는 애술린. 17 높이를 조절할 수 있는 빈티지한 철제 의자 ‘세이프’는 까사알렉시스.

 

 

By | 6월 9th, 2016|INTERIOR|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

포토그래퍼

방상국

스타일리스트

문지윤(bureau de claudia)

TAGS

Interior Monologue

2016년 6월 7일

디자인 가구와 몰딩 장식, 빈티지 가구, 1970년대의 데커레이션을 잘 배합하면 유니크한 퓨전 스타일을 창조할 수 있다. 현실과 이상, 시공간을 넘나드는 인테리어로 연출한 여섯 개의 공간.

Black on White

벽에 건 사진 ‘팝콘 Pop Corn’은 로미나 레시아 Romina Ressia 작품. 옐로 코너 Yellow Corner에서 판매. 180×120cm, 1650유로. 의자 ‘스파게티 체어 딜라타타 Spaghetti chair Dilatata’는 알리아스 Alias 제품으로 리미티드 에디션. 봉 마르셰 Bon Marche에서 판매. 가격 미정. 쿠션(왼쪽에서 오른쪽)은 패턴이 프린트된 면 소재로 ‘로이 Roy’, ‘스패로 Sparrow’, ‘트로피컬 Tropical’. 마두라 Madura 제품. 개당 42유로. 물푸레나무로 만든 둥근 탁자는 하이메 아욘의 ‘포에티크 Poetique’ 컬렉션. 카시나 Cassina 제품. 890유로. 바닥에 놓은 트레이와 물병, 도자 컵은 필립 모델 메종 Philippe Model Maison 제품. 각각 78유로, 65유로, 45유로.

 

 

Flame Inside

황마와 양모 소재의 태피스트리는 모로칸 컬렉션. JD 스타롱 JD Staron 디자인. JD 스타롱 제품. 1850유로부터. 참나무로 만든 낮은 테이블 ‘미스 트레플 Miss Trefle’은 앳 원스 At Once 디자인. 에어본 Airborne 제품으로 봉 마르셰에서 판매. 1557유로. 테이블 위의 커피잔 세트는 빈티지. 무라노 유리로 만든 꽃병 ‘포세이돈 Poseidon’은 펜디 카사 Fendi Casa 제품. 699유로. 솔 Sole 패브릭으로 커버링한 암체어 ‘스푸트니크 Spoutnik’는 사샤 라킥 디자인. 로셰 보보아 제품. 1480유로. 메탈과 가죽으로 만든 둥근 테이블은 장 마리 마소 디자인. 폴트로나 프라우 Poltrona Prau 제품. 950유로. 세라믹 촛대 ‘카테드랄 Cathedrale’은 칼리가리스 Calligaris 제품. 116유로. 플라스틱 끈으로 만든 암체어 ‘트래블러 Traveler’는 스테판 버크스 디자인. 로셰 보보아 제품. 522유로. 니트 담요 ‘산카케이 Sankakkei’는 마두라 제품. 99유로.

 


Time for Study

떡갈나무 프레임과 다리에 MDF 상판을 더한 책상 ‘다윈 Darwin’은 뒤비비에 Duvivier의 ‘퍼스트 타임 First Time’ 컬렉션. 1360유로. 다양한 컬러를 담고 있는 물푸레나무 의자 ‘오버다이드 Overdyed’는 디젤 크레아티브 Diesel Creative 디자인. 모로소 제품. 444유로. 래커를 칠한 메탈 조명 ‘그래픽 드림 Graphic Drimm’은 발레리 보이valerie boy 디자인. 레 이레지스튀브 Les Iresistub 제품. 347유로. 벽에 칠한 페인트는 플라망 Flammant의 ‘코코 Coco’.

 


Be Lazy in the Bed

침대 옆에 놓고 테이블로 사용하는 바퀴 달린 서랍장은 USM 할러 제품. 1630유로. 그 위에 있는 아이코닉한 조명 ‘미니 피피스트렐로 Mini Pipistrello’는 가에 아울렌티 디자인. Led 버전. 마티넬리 루체 Martinelli Luce 제품으로 마이 디자인 my design에서 판매. 489유로. 묵직한 나무 의자 ‘톤 Ton’은 아릭 레비 디자인. 봉 마르셰에서 판매. 568유로. 침대 위에 있는 면 담요 ‘클래드’는 팻보이 제품. 119.95유로. 면 소재의 베개 커버 ‘빅토리아 Victoria’는 폴&조 Paul&Joe가 마두라를 위해 제작한 제품. 26유로. 양모로 된 니트 쿠션 ‘아이스 Ice’는 마두라 제품. 52유로. 폴리카보네이트 볼을 이어 만든 펜던트 조명 ‘캔디오프니 Candyofnie’는 팻보이 제품. 149유로부터. 태피스트리와 침대는 빈티지.

 


Soft & Spiky

검은색 벨벳 카나페 ‘압솔뤼 Absolu’는 프란체스코 벵파레 디자인. 에드라 Edra 제품으로 마이 디자인에서 판매. 6430유로. 벨벳 쿠션 ‘외리디스 Eurydice’는 엘리티스 제품. 95유로. 면 셔닐 소재의 태피스트리 ‘알리아스 Alias’는 투르몽드 보샤르 Toutlemonde Bochart 제품. 455유로. 파란색 선인장 ‘블루칵터스 Blucactus’는 33개의 에디션으로 제작됐다. 구프람 Gufram 제품으로 마이 디자인에서 판매. 1만5000유로. 세라믹 토끼 ‘팡팡 Pan Pan’은 B. 쿠엔 톰슨 디자인. 리네 로제 제품. 134유로. 메탈로 된 둥근 탁자와 메탈 조명 ‘팩맨 Packman’은 모두 필립 모델 디자인. 각각 280유로, 580유로. 이스마엘 카레의 세라믹은 봉 마르셰에서 판매. 개당 38유로.

 


Blue Corner

벽에 건 사진 ‘코크 Coke’는 로미나 레시아 작품. 옐로 코너 Yellow Corner에서 판매. 180×120cm, 900유로. 래커를 칠한 철사로 된 다리에 대리석 상판을 매치한 둥근 탁자 ‘비주 Bijou’는 파브리스 브뤼 디자인. 로셰 보보아 제품. 820유로. 은빛이 나는 메탈 잔은 미카엘 아나타시아데스 디자인. 소믈리에 Sommelier 컬렉션. 퓌포르카 Puiforcat 제품. 500유로. 이국적인 식물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조명 ‘폼폼 Pom Pom’은 마테오 시빅 디자인. 마감은 구릿빛 메탈. 칼리가리스 제품. 1105유로. 벽에 칠한 페인트는 플라망의 ‘고아 Goa’.

 

 

 

By | 6월 7th, 2016|INTERIOR|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비르지니 루시 뒤보스크 Virginie Lucy-Duboscq

포토그래퍼

디디에 들마 Didier Delmas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