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컨템포러리 아트 디자인 뮤지엄 ‘구 하우스’

//컨템포러리 아트 디자인 뮤지엄 ‘구 하우스’

컨템포러리 아트 디자인 뮤지엄 ‘구 하우스’

2016년 6월 28일

화이트 큐브의 틀에서 벗어나 ‘집’ 형태를 갖춘 컨템포러리 아트 디자인 뮤지엄 ‘구 하우스’가 양평 문호리에 오픈했다. 디자인 포커스 구정순 대표가 만든 커다란 집, 그곳에서 받은 감동은 거대했다.


1 집을 컨셉트로 한 뮤지엄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리빙룸. 르 코르뷔지에를 오마주한 자비에 베이앙의 설치 작품 ‘Mobile’ 아래로 세계적인 디자이너들의 빈티지 가구로 공간을 꾸몄다. 2 제프 쿤스의 작품 아래 구정순 대표의 반려견 ‘융’이 작품을 감상하듯 귀여운 모습으로 앉아 있다. 3,4 조민석이 건축한 ‘구 하우스’의 외관. 회색 벽돌로 마감한 외관은 빛과 각도에 따라 무수한 픽실레이션을 선보이는 커다란 작품이다. 

 

이탈리아의 갤러리스트이자 가구 수집가인 니나 야사르 Nina Yasaher는 수년에 걸쳐 전 세계를 다니며 발견한 제품과 미술 작품 그리고 가구를 한꺼번에 감상할 수 있는 닐루파 데포를 오픈해 화제가 된 인물이다. 디자인 포커스 구정순 대표는 아티스트적인 오라와 끊임없는 도전정신, 아름다움을 보는 남다른 혜안을 가진 인물로 한국의 여성 디자인 파워를 가졌다는 점에서 그녀와 닮았다. 1983년 설립된 디자인 포커스는 CI 전문 회사로 국내에서는 그 개념조차도 모호하던 시절 이 시장을 개척해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한국 사람이라면 다 알 만한 KB국민은행, KBS, 한국일보, SK 브로드밴드 옥수수 등 국내 굴지의 기업 CI는 모두 그녀의 손길을 거쳐 탄생됐다. 인생의 절반을 그래픽디자이너로 살아왔던 그녀가 뮤지엄을 오픈한다고 하니 의아해하는 사람들도 있겠다. 하지만 이 뮤지엄은 지난 30년 동안 차곡차곡 쌓아 인생 2막을 위해 준비해온 결과물이다. “오래전부터 나이가 들면 미술관을 해야겠다고 마음먹고 컬렉션하기 시작했어요. 처음에는 청소년을 위한 미술관도 생각했어요. 그러다 창의성이 돋보이는 아이디어가 있는 뮤지엄이 좋겠다 싶어 방향키를 돌렸죠.”

 

 

 


5 설치 미술가 최정화의 ‘The present of century’ 시리즈 작품 뒤로 세로로 길게 뻗어 있는 구 하우스의 구조가 보인다.  

 

구 하우스는 예술과 디자인이 주는 즐거움을 일상에서 느낄 수 있도록 ‘집’을 컨셉트로 디자인한 뮤지엄이다. 집을 닮은 구 하우스는 문을 여는 순간부터 남다른 의도가 포착된다. 화이트 큐브 대신 낯익은 누군가의 집에 들러 소장하고 있는 작품을 감상하듯 편하게 각각의 룸을 오가다 보면 나의 공간을 상상할 수 있다. 이는 기획 단계부터 소장품 각각의 배치를 염두에 두어 모든 전시실에 효율적인 동선을 부여하고 외부에서 들어오는 빛을 끌어들인 결과인 셈이다. 전시실의 이름도 리빙룸, 라이브러리, 다이닝룸, 패밀리룸 등으로 집과 같다. 총 10개의 전시실에는 구정순 대표의 개인 컬렉션들이 디스플레이되어 있는데 장 프루베, 피에르 폴랑, 샬롯 페리앙, 에토레 소트사스, 조지 나카시마 등의 가구부터 조한나 바스콘셀로스, 자비에 베이앙의 설치 작품, 로버트 인디애나, 제프 쿤스, 스타스키 브리네스의 페인팅, 데미안 허스트, 토비아스 레베르거, 프란츠 웨스트의 조각 작품, 국내 작가 서도호, 최정화, 김인배의 작품 등 회화에서부터 설치 미술, 조각, 영상과 사진, 빈티지 가구까지 20세기 현대미술 작품 400여 점이 전시되어 있다. 특히 르 코르뷔지에를 오마주한 자비에 베이앙의 모빌 작품이 있는 리빙룸은 현실에서의 객관적 태도를 잠시 내려두고 환상의 세계로 걸어가고 있는 느낌이 들게 하고, 2층 전시실에 있는 필리핀 작가 레슬리 드 차베스의 작품을 베르나르 브네의 의자에 앉아서 감상할 때는 경건한 마음으로 작품을 바라보게 만든다.

 

 


6 1층 윌리엄 켄트리지의 ‘Anti-Mercator’ 영상 작품과 작가 서도호의 ‘Gate-Small’ 설치 작품을 일본 건축가 사나의 ‘Flower’ 의자에 앉아서 감상할 수 있다. 7,8 톤 체어, 플렉스 체어, 비너스 체어, 네트 체어 등 검은색 의자들만 모아 복도에 길게 줄지어 전시했다. 공중에 떠 있는 설치 작품은 다카시 쿠리바야시의 ‘펭귄’이다. 9 필리핀의 역사적 상황을 현대미술로 풀어내는 작가 레슬리 드 차베스의 페인팅 작품 앞에 놓인 베르나르 브네의 의자가 마치 심판의 의자처럼 놓여 있다. 

 

구정순 대표는 “미술은 의식주 안에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어요. 미술관을 찾은 사람들은 관람객이기보다는 손님이죠. 제가 만든 커다란 집에서 다양한 창조적인 영감을 얻기를 소망합니다”라고 전했다. 문턱이 높은 어려운 갤러리가 아니라 집처럼 편안한 공간을 만들고자 한 의도는 건축에서도 고스란히 드러난다. 2014년 베니스 비엔날레에서 한국 건축가로는 최초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조민석이 건축한 구 하우스는 흔히 볼 수 있는 재료인 벽돌로 마감했지만 보는 각도와 빛에 따라 무수한 픽실레이션이 보이는 변화하는 조형물로 완성됐다. 뮤지엄은 3205㎡의 큼직한 규모임에도 불구하고 자칫 그냥 지나치기 쉽다. 그만큼 이 뮤지엄은 본래 자리에 있었던 듯 자연스럽고 튀지 않는다. 주변으로는 초록 잎들이 울창해 인공적으로는 만들 수 없는 멋진 배경을 미술관 안팎에서 감상할 수 있다. “디자인은 소유하는 것이 아니라 공유하는 것이에요. 구 하우스는 제 집에 놀러 온 손님들이 보다 친근한 공간에서 디자인을 이해하고 자신의 공간을 자연스럽게 떠올리지요. 삶의 예술, 그것은 우리 가까이에 있습니다.” 예술과 생활의 경계에서 새로운 해답을 ‘집’에서 찾은 구정순 대표는 자신의 추억과 삶의 흔적을 고스란히 보존해 우리에게 새로운 감상의 기회를 열어줬다. 예술과 삶의 접점은 생각만큼 멀지 않다는 것. 그 친절한 대답을 ‘구 하우스’에서 만난 것 같다. 

add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무내미길 49-12  tel 031-774-7460  web www.koohouse.org

 

 


10 다락방 컨셉트인 애틱에서는 레슬리 드 차베스의 그로테스크한 설치 작품 ‘The Specter’을, 포트레이트룸에서는 네덜란드 사진작가 에르빈 울라프의 사진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11 마르크 베르티에의 책상과 의자가 놓여 있는 패밀리룸. 12 외부로 빛이 들어와 실내를 아늑하게 만드는 커다란 프론트룸에는 조지 나카시마의 소파를 비롯해 조안나 바스콘셀로스의 설치 작품, 톰 딕슨의 파이론 체어, 프랭크 게리의 레드 비버 체어,토마스 헤더윅 디자인의 스펀 체어 프로토타입 등이 어우러져 있다.

 

 


13,14 마치 에드워드 호퍼의 그림 작품처럼 보이는 공간. 장 프루베의 가구 컬렉션으로만 배치해 ‘장 프루베룸’이라 이름 지었다. 15 흔히 볼 수 없는 진귀한 거울 작품 20여 점과 다채로운 장식 소품을 전시해놓은 공간에서는 구정순 대표의 소소한 취향도 읽을 수 있다.

 

 

 

By | 6월 28th, 2016|INTERIOR|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박명주

포토그래퍼

임태준

TAGS

테이블 위의 여름

2016년 6월 24일

여름의 녹음을 테이블 위로 들일 수 있는 네 가지 스타일링 아이디어.


Whispering Forest 

숲의 이미지를 담은 실사나 그림으로 벽을 장식하고 화이트 리넨 테이블보와 녹색 리넨 냅킨, 녹색과 갈색의 심플한 식기, 나뭇가지 모양의 촛대 등을 사용해 싱그러우면서도 깊이감이 느껴지는 테이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뽕나무 가지를 엮어 천장에 매달고 흐드러지는 아스파라거스 잎으로 가지 주변을 감싼 식물 오브제는 신비로운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화병을 비단이끼로 감싸고 연밥, 잎안개 등을 장식한 센터피스를 테이블에 놓아 숲의 이미지를 강조했다.    

 

라이트 그린과 올리브 그린 컬러 유리병은 하우스닥터 제품으로 에잇컬러스에서 판매. 자작나무 모양의 촛대와 컵, 하얀색 나무 기둥 모양의 버치 보틀, 검정과 흰색 도자 새 오브제는 폴아브릴에서 판매. 브라운과 그레이 컬러 네모 컵, 브라운과 그린 컬러 네모 접시는 플랫포인트에서 판매. 나뭇잎 모양의 그린 접시는 코즈니에서 판매. 민트 컬러 펜던트 조명은 세그먼트에서 판매. 

 

 


Peaceful Pond 

물 흐르는 소리가 들려올 것만 같은 청량한 파란색 식기와 나뭇잎과 연잎 모양의 식기를 활용한 스타일링. 먼저 테이블 중앙에 파란색 직사각형 유리 초받침을 배치한 다음 하얀색 초를 여러 개 올리고, 그 주변으로 옥잠화 잎과 으름덩굴, 휴케라 등을 펼쳐 마치 물 위에 잎이 동동 떠 있는 동양의 한 연못을 연상시키는 테이블을 완성했다. 식물 주변에 올려놓은 연밥이 분위기를 돋운다.


블루 컬러로 손잡이를 옻칠한 주전자와 차통, 그린 컬러로 옻칠한 컵은 박성철 작가의 작품. 흰색 둥근 접시와 코발트 컬러 컵, 디저트 볼은 이정미 작가의 작품으로 모두 조은숙 아트앤라이프스타일 갤러리에서 판매. 연잎과 대나무잎 모양의 접시는 김국환 작가의 작품으로 다이닝오브제에서 판매. 민트 컬러로 옻칠한 트레이 세트는 챕터원에서 판매. 




Tropical Fever 

경쾌하고 활기찬 여름의 에너지가 넘쳐나는 테이블. 퍼플과 오렌지 컬러 등의 달리아, 작약, 카탈리나 장미 등 알록달록한 꽃으로 센터피스를 만들고 그 옆으로 커다란 야자 잎을 꽂아 이국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골드 컬러의 식기와 오브제를 비롯해 녹색 대리석 플레이트, 파란색 식기와 피처 등을 매치하고 라임과 망고스틴 등의 열대과일로 장식했다.


투명한 그린 컬러 유리잔, 나뭇잎 모양의 골드 컬러 트레이와 접시는 자라홈에서 판매. 골드 컬러 파인애플 오브제는 코즈니에서 판매. 그린 컬러 하우스닥터 마블 트레이와 하우스닥터 투명 화병, 골드 라인이 들어간 흰색 접시, 골드 라인이 들어간 보라색 화병, 나뭇가지 모양의 손잡이 스푼은 더패브에서 판매. 파란색 글라스와 보라색 크리스털 저그는 챕터원에서 판매. 스컬투나 골드 촛대와 파란색 트레이는 라곰에서 판매.




Secret Garden 

정원을 테마로 한 내추럴 테이블 세팅. 베이지색 리넨 테이블보를 깔고 중앙에 페이조아 잎과 살구, 솔방울을 리드미컬하게 펼쳐 테이블 갈런드를 만들었다. 짙은 녹색과 나무 소재 식기를 주로 사용하고, 벽걸이형 화분을 벽에 거는 등 정원 용품을 스타일링에 적절히 사용했다. 천장에 아이비와 물철쭉, 셀렘 등을 엮어 만든 행잉 가든을 걸었더니 아이비 줄기의 잎이 테이블 위로 길게 늘어지면서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그린 컬러의 다이닝 체어, 리가든의 니팅 화분걸이, 바스티스 라이크의 액자, 아티피코의 유리 저그, 회색 토기 화분은 세그먼트에서 판매. 진한 녹색의 그린위치 디너 플레이트와 미디엄 플레이트, 밝은 녹색으로 가장자리를 칠한 페버릴 미디엄 플레이트는 덴비 제품으로 전국 백화점에서 판매. 나무 도마는 블루레뇨에서 판매. 밥공기 크기의 나무 볼은 무지에서 판매. 샐러드용 나무 볼은 딘앤델루카에서 판매.




By | 6월 24th, 2016|INTERIOR|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송정림

포토그래퍼

임태준

스타일리스트

민송이, 민들레(7doors)

플로리스트

노현정(랩오이공)

TAGS

With Some Flowers

2016년 6월 23일

벚꽃 아래에서, 영국식 정원에서 혹은 유리 종 아래에서 꽃이 활짝 핀 여름에 취하다.


Asian Flowers

천으로 만든 조명 ‘랜턴 피콕 Lantern Peacock’은 키치 키친 Kitsch Kitchen 제품. 30×50cm, 35×40cm 개당 약 60유로부터. 

벽지 ‘플레저 가든스 블룸 Pleasure Gardens Bloom, W382/01’은 로모 Romo의 블랙 에디션 중 ‘디자이어 바이 제시카 줍 Desire by Jessica Zoob’.

 

 

 


Branch of Flowers

브론즈와 도자기로 된 촛대는 아지아티드 Asiatides 제품으로 센 다이외르 Scene D’ailleurs 제품. 33×20×37cm, 약 425유로.

벽지 ‘플레저 가든스 블룸’은 로모의 블랙 에디션 ‘디자이어 바이 제시카 줍’.

 

 


Flower Fantasy

탈착이 가능한 상판과 다른 컬러로 바꿀 수 있는 다리로 구성된 낮은 합판 소재 테이블 ‘메두사 Medusa’는 브누아 콩베르 Benoit Convers가 디자인한 것. 이브리드 Ibride 제품. 46×33cm, 개당 220유로부터. 

벽지 ‘드리밍 아이스 블러섬 Dreaming Ice Blossom, W383/03’은 로모의 블랙 에디션 ‘디자이어 바이 제시카 줍’.

 

 


Paper Flowers

부채로도 사용할 수 있는 그림엽서 ‘프리볼리테 Frivolites’는 리브레토 Libretto가 크리스찬 라크로아 메종 Christian Lacroix Maison을 위해 디자인한 제품. 30유로부터. 

벽지 ‘빅 스마일 베르뒤르 Big Smile Verdure, W381/02’는 로모의 블랙 에디션 ‘디자이어 바이 제시카 줍’.

 

 


Petit Point Flowers

위부터 너도밤나무 소재의 타부레의 시트는 자작나무 소재다. 미호 언익스펙티드 싱스 Miho Unexpected Things 제품 30×45.5cm, 약 150유로부터. 

태피스트리를 입힌 타부레와 푸프는 핸드메이드. 다리는 여러 가지 컬러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보보붐 Boboboom 제품. 지름 30cm 약 240유로, 지름 40cm 약 340유로. 

벽지 ‘드리밍 오로라 Dreaming Aurora, W383/02’는 로모의 블랙 에디션 ‘디자이어 바이 제시카 줍’.

 

 


Nostalgic Flowers

아시아의 태피스트리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한 쿠션 커버 ‘조세핀 Josephine’은 앞뒤가 면과 리넨으로 제작되었다. 라 스리즈 쉬르 르 갸토 La Cerise sur le Gateau 제품. 80×80cm 70유로,  30×50cm 45유로.

벽지 ‘빅 스마일 스카이 Big Smile Sky, W381/01’는 로모의 블랙 에디션 ‘디자이어 바이 제시카 줍’.

 

 

 

 

By | 6월 23rd, 2016|INTERIOR|0 Comments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가엘 레이르 Gael Reyre

포토그래퍼

마크 에덴 슐리 Mard Eden Schooley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