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균형의 삶

//균형의 삶

균형의 삶

2018년 10월 30일

프렌치 감성의 옷을 직접 디자인해서 소개하는 페르마타의 최혜진 대표는 디자인과 일, 휴식과 균형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하는 삶의 여행자다.

 

최혜진 대표

 

페르마타 공간

 

페르마타의 최혜진 대표는 남편이자 그녀가 디자인한 옷의 패턴을 만드는 모델리스트 윤권진 대표와 함께 일하고 있다. 이제 어엿하게 자리 잡은 편집숍 대표이지만 그녀의 SNS 계정에는 일에 관한 내용이 거의 없다. 오히려 좋아하는 여행지나 함께 살고 있는 반려동물의 모습, 얼마 전에 지은 집과 마당에 대한 이야기로 가득하다. 오랫동안 살았던 집을 개조해서 두 번째로 오픈한 지금의 페르마타 공간에는 부부가 하고 싶은 이야기가 담겨 있다. 외국 바이어들이 주요 고객이었던 초창기 페르마타의 옷은 이제 ‘페르마타 스타일’이란 수식어로 소개될 만큼 국내 멋쟁이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고 있으며, 나아가 라이프스타일 제품까지 갖추고 있다. 국내 기성품에서는 보기 드문 내추럴한 페르마타 옷은 여성스럽고 여유로움을 느낄 수 있는 디자인이 주를 이룬다. 옷을 입으면 왠지 서울이 아닌 파리의 어느 골목을 걷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여기에 부부의 안목으로 고른 신발과 프랑스 라소우플레리의 유리 제품, 직접 구입해온 빈티지 제품들이 오랜 시간 공들여서 매만진 공간에 놓여 있다. 디자이너 없이 오로지 두 사람의 힘으로 디자인하고 고친 페르마타의 공간은 기존 단독주택이 연상되지 않을 만큼 감각적으로 변신했다. 이곳을 보기 위해 일부러 찾아오는 이들도 있을 정도다. 하지만 최혜진 대표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균형이다. “최근에 워라밸이라는 말이 생겨났지만 제 삶에서 일과 휴식의 균형은 아주 중요해요. 사실 최근에는 일에만 매달리고 있어서 지쳐 있어요. 어떻게 하면 일과 휴식을 편안하게 나눌 수 있을지 늘 고민해요. 일만 하면서 개인적인 삶을 포기하고 싶지는 않거든요.” 최혜진 대표는 남편과 함께 서울에서 벗어난 곳에 직접 집을 지었고, 틈만 나면 마당에 식물을 가꾸며 몽구와 일레븐이란 이름의 반려견 두 마리와 반려묘 미유와 함께 시간을 보낸다. 바쁜 출장 일정에도 사람들한테 잘 알려지지 않은 한적하고 조용한 곳에서 느릿느릿한 시간을 보내는 것도 이들 부부가 에너지를 충전하는 방법이다. 페르마타의 옷이 여유롭고 편안하면서 멋스러운 것은 이들 부부의 삶을 반영하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오히려 다음 페르마타의 숍은 작게, 더 소박하게 하고 싶어요. 우리의 디자인과 생각, 가치를 잘 알고 존중하는 사람들이 알음알음 찾아오는 공간이 되었으면 해요.” 그녀는 자신의 삶과 꼭 닮은 옷을 입고 이렇게 말했다. 이탈리아어로 정류장을 뜻하는 페르마타는 어쩌면 최혜진 대표에게 있어 잠시 머무는 하나의 정류장일지도 모른다. 그녀가 보여줄 또 다른 정류장은 어떤 모습일지 사뭇 기대된다.

 

은 쟁반

눈에 띄면 꼭 사게 되는 은 쟁반들. 층이 진은 쟁반은 한시적으로만 사용된 기술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

 

산타마리아노벨라 멜로그라노

향수를 거의 뿌리지 않지만 남성적인 느낌이 나는 산타마리아노벨라의 ‘멜로그라노’를 좋아한다.

 

빈티지 저울

무조건 사는 아이템 중 하나인 저울. 이상하게 저울이 주는 매력에 끌리곤 한다. 빈티지 제품으로 모로코에서 샀고 덤으로 추도 얻었다.

 

펜던트 조명

재활용 유리로 만든 펜던트 조명. 원래 유리의 색깔을 그대로 보존했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

 

앤티크 오브제

일본 작가 미시벳부 히사유키의 아틀리에에서 구입한 오브제. 앤티크한 소품과 직접 키운 식물을 연계했다는 점이 흥미롭다. 그로테스크한 매력이 있는 작품.

 

빈티지 액자 프레임

굳이 팔지 않고 좋아서 모으는 빈티지 액자 프레임.

 

재봉 가위

 

빈티지 재봉틀

 

바느질 책

자주 사용하는 가위와 독일 가구점에서 구입한 재봉틀, 바느질 책 등 옷을 디자인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관련 도구를 모으게 된다. 빈티지 재봉틀은 사용하다 중지된 채 패브릭과 실이 연결돼 있어 더욱 소중하다.

 

실크 러그

모로코에서 산 실크 러그. 약한 견사를 사용해 손으로 만든 러그는 정교하고 가장자리의 술도 아름답다.

 

라소우플레리 꽃병

울퉁불퉁한 표면과 색감이 아름다운 라소우플레리의 꽃병. 투명 꽃병이 지겨워질 때 꺼낸다.

 

바늘꽂이

오래된 과자틀에 모헤어를 넣어서 만든 바늘꽂이. 선물 받은 것으로 요즘도 애용한다.

 

조각품 오브제

라소우플레리에서 구입한 오브제. 새삼 조각품의 아름다움과 매력에 눈떠 요즘 조각품을 자꾸 구입한다.

By | 10월 30th, 2018|DESIGN|균형의 삶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문은정·원지은

포토그래퍼

일오스튜디오·차가연(스튜디오 차)

TAGS

Animals in My House

2018년 10월 30일

바라만 봐도 훈훈한 미소가 절로 지어지는 나의 힐링 아이템.

 

애니멀 암체어

쨍한 컬러감의 암체어는 셀레티와 <토일렛페이퍼>의 콜라보레이션 제품으로 라이프앤스타일에서 판매. 고양이와 쥐의 대비가 재미있다. 1백79만원.

 

동물 벤치

풍선처럼 보이지만 튼튼한 플라스틱으로 만든 벤치는 최대 175kg까지 견딜 수 있다. 팻보이 제품으로 세그먼트에서 판매. 1백8만원.

 

도자 양념통

오일이나 소스, 물 등을 넣어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는 도자 저그는 세나구 제품으로 에이치픽스에서 판매. 17만6천원.

 

캔들 홀더

하이메 아욘이 디자인한 금속 소재의 ‘몽코스 Monkos’ 캔들 홀더는 파올라씨 제품으로 루밍에서 판매. 11만3천원.

 

동물 저금통

네덜란드 브랜드 앤클레버링의 핑크 투칸 저금통은 데이글로우에서 판매. 9만원.

 

오리 오브제

은은한 색감의 오리 오브제는 보사 제품으로 웰즈에서 판매. 가격 미정.

 

동물 벽지

새, 동물, 식물 등 다채로운 자연 오브제가 믹스된 ‘아마조니아’ 벽지는 왓치&왓치맨 제품으로 런빠뉴에서 판매. 가격 미정.

 

정글패턴 회전의자

정글 모티프의 이국적인 패턴과 색감으로 특별한 공간을 완성시키는 회전 의자는 까레. 1백만원.

 

토끼 오브제

영화 <타이타닉>의 유명한 장면을 묘사한 위트 있는 토끼 오브제는 까레. 6만원.

 

By | 10월 30th, 2018|DESIGN|Animals in My House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문은정

assistant

윤다해

TAGS

Autumn COLORS

2018년 10월 29일

공간에서 색채가 주는 힘을 느껴보고 싶다면, 올가을 트렌디한 공간을 연출하기 위한 팬톤의 2018 F/W 유행 컬러를 참고할 것.

 

MARTINI OLIVE & RUSSET ORANGE

가을을 대표하는 컬러 중 하나인 ‘마티니 올리브’는 특유의 은은하면서도 묵직한 매력을 지녔으며, 상큼한 오렌지빛의 ‘루셋 오렌지’는 브라운 혹은 반대되는 푸른 계열의 색상과도 조화를 이룬다.

아르노 의자

사각형의 넓은 등받이와 두툼한 쿠션으로 편안한 착석감을 자랑하는 ‘아르노’ 라운지 체어는 보날도 제품으로 웰즈.

 

루이스폴센 조명

매트한 올리브 그린 컬러가 은은한 느낌을 주는 ‘PH5 조명’은 루이스 폴센 제품으로 에잇컬러스.

 

리베흐테 화병

통통 튀는 오렌지 컬러로 공간에 활기를 불어넣을 ‘열라 엘’ 화병은 리베흐테.

 

웰즈 러그

알렉산더 칼더의 모빌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칼더’ 러그는 울 소재로 웰즈.

 

두오모 의자

밝은 오렌지 컬러와 구부러진 팔걸이가 특징인 ‘드레이프드’ 체어는 포로 제품으로 두오모.

 

까사망스 벽지

패턴의 결이 살아 있는 ‘아파치 Apaches_7381’ 벽지는 까사망스 제품으로 다브.

 

웰즈 소파

팔걸이에서 등받이로 이어지는 경사진 라인과 넉넉한 몸체로 편안한 느낌을 주는 ‘엘리아스’ 소파는 레오룩스 제품으로 웰즈.

 

올리브 암막 커튼

차르르 떨어지는 유려한 라인이 돋보이는 암막 커튼 ‘모르 올리브 커튼’은 코콘.

 

QUETZAL GREEN

푸른 바다색과 그린 컬러를 섞어 우아하고 깊은 청록색을 띠는 ‘케찰 그린’ 컬러.

공간 디바이더

곡선형 패턴과 유광으로 마감해 디자인이 우아한 ‘언 폴드 룸 디바이더’는 공간을 나누거나 장식적인 요소로 사용할 수 있다. 펌리빙 제품으로 짐블랑.

 

리넨 침구 세트

워싱 리넨으로 소재 본연의 자연스러움을 느낄 수 있는 ‘포레스트 베딩 세트’는 땀 흡수가 잘되어 여름 침구로 좋다. 아임디자인.

 

볼론 제품

푸른 바다를 연상시키는 따뜻하고 부드러운 촉감의 ‘페트롤리움’은 볼론 제품으로 두오모.

 

인센스 버너

열과 충격에 강한 ‘인센스 버너 익스클루시브’는 볼 형태로 제작해 재가 날리는 것을 방지했다. 크래프트 콤바인 제품으로 챕터원.

 

디자인 카펫

‘지에’ 카펫은 상하이의 길거리 타일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것으로 웰즈.

 

유광 무광 커튼

스트라이프가 유광과 무광으로 교차된 디자인이 눈길을 끄는 ‘꼴론’ 커튼은 르리에브르 제품으로 다브.

 

유리 꽃병

받침대와 물병, 철제 프레임으로 구성된 ‘히든 베이스’는 발레리 오브젝트 제품으로 짐블랑.

 

NEBLULAS BLUE

차가운 블루 계열이지만 겨울에도 화사하고 포근한 느낌을 즐길 수 있는 ‘네블라스 블루’ 컬러.

디자인 벽지

조각난 파편을 이어붙인 듯 감각적인 벽지 ‘플리츠 Pleats’는 엘리티스 제품으로 다브.

 

루밍 모던 체어

모던한 디자인의 ‘se68’ 체어는 편안하게 앉을 수 있으며 독일의 모더니즘을 잘 보여준다. 루밍.

 

디자인 커튼

해파리 형태를 단순화해 그래픽적으로 표현한 면 커튼은 키티버니포니.

 

짐블랑 소파

등받이와 팔걸이가 얇아서 둔탁해 보이지 않고, 넓은 폭으로 앉았을 때 더욱 편안한 ‘아웃라인 소파 코너 비다르 733’은 짐블랑.

 

디젤리빙 접시

우주 행성을 보는 듯한 원형 접시는 디젤리빙 제품으로 라이프앤스타일.

 

 

뱅앤올룹슨 스피커

가로 14cm 길이와 생활 방진 및 방수 기능, 가죽 스트랩 등으로 뛰어난 휴대성을 자랑하는 ‘베오플레이 P2’는 뱅앤올룹슨.

 

미니폼즈 스피커 선반

도넛 모양의 골드 컬러 스피커가 부착돼 블루투스 기능으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카루소 사이드보드’는 미니폼즈 제품으로 라곰.

 

VALIANT POPPY & RED PEAR

짙은 와인 컬러의 ‘레드 페어’는 우아하면서도 매혹적인 느낌으로 겨울철에 사랑받는 색상이다. 조금 더 채도가 높은 붉은 장미 컬러의 ‘밸리언트 포피’와 함께 매치해도 잘 어울린다.

컬러 벽지

매력적인 컬러와 식물의 섬유 질감을 그대로 살려 내추럴함을 느낄 수 있는 ‘라피아&마다가스카르’ 벽지는 엘리티스 제품으로 다브.

 

리넨 침구

베이지, 레드, 차콜의 3가지 색이 배색된 ‘플라멩코 레드 베딩 세트’는 리넨 소재로 여름에 사용하기 좋다. 아임디자인.

 

 

베드 사이드 테이블

모던한 디자인의 모듈 시스템 가구 ‘베드 사이드’ 테이블은 몬타나 제품으로 스페이스로직.

 

사이드 체어

우아한 곡선이 돋보이는 사이드 체어 ‘크롬 베이스 호네트’는 20세기 중반 가구의 대표 브랜드인 체르너 제품으로 챕터원.

 

사이드 테이블

나무 상판과 둥글게 구부러진 플라스틱 다리가 특징인 ‘플라투 사이드 테이블’은 페스트 암스테르담 제품으로 챕터원.

 

컬러 선반

차이니스 레드 컬러의 모듈형 선반 ‘프리 셸프’는 몬타나 제품으로 에스하우츠.

 

CEYLON YELLOW & LIME LIGHT

생동감 넘치는 경쾌한 ‘실론 옐로’ 컬러와 가볍지만 확실하게 포인트를 주고 싶을 때 사용하면 좋을 ‘라임 라이트’는 노란색이 결코 아이들만의 컬러가 아님을 보여준다.

드로잉엣홈 리넨 침구

네이비 컬러로 이불 커버에 포인트를 준 ‘시그니처 옐로 리넨 침구 세트’는 드로잉엣홈.

 

바 스툴

아이들도 편안하게 앉을 수 있는 알루미늄 소재의 바 스툴 ‘벨레비 하이 스툴’은 페르몹코리아.

 

웰즈 벽시계

시계 구조가 그대로 드러나는 뻐꾸기시계 ‘아띠모 월 클락’은 웰즈.

 

마리메꼬 접시

수채화로 그린 듯한 회화적인 느낌의 사각 접시는 마리메꼬 제품으로 아이디룩몰.

 

 

하일리힐즈 액자

은은한 햇빛과 레몬의 싱그러움을 더한 ‘레몬 센트’ 액자는 하일리힐즈.

 

루밍 플라스틱 의자

장 프루베의 대표작이기도 한 ‘스탠다드 SP’ 체어는 내구성이 뛰어난 플라스틱 소재의 시트와 등받이 그리고 앞뒤로 굵기가 다른 스틸 소재의 다리가 특징이다. 루밍.

 

보에 소파

널찍한 육각형 형태와 레트로풍의 텍스타일이 만나 세련되고 편안한 인상을 주는 ‘뉴욕 스위트 소파’는 사바 이탈리아 제품으로 보에.

 

ULTRA VIOLET & CROCUS PETAL

신비로운 우주에서 온 ‘울트라 바이올렛’ 컬러는 팬톤이 선정한 2018 올해의 컬러이며 연보라색의 ‘크로커스 페탈’은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꽃의 컬러로 신비롭고 우아하다.

로맨틱 소파

보라색 시트 부분의 컬러와 등받이의 회화적인 무늬가 로맨틱한 3인용 소파는 무아쏘니에.

 

디자인 소파

안토니오 치테리오가 디자인한 ‘솔로 14’ 소파는 흰색 인조가죽 라인이 맞춤형 디자인의 느낌과 윤곽을 더욱 살려준다. B&B 이탈리아 제품으로 인피니.

 

패턴 벽지

아치형 문과 기둥 사이를 넘나드는 보라색 원숭이 패턴이 신비로운 ‘포르나세티’ 벽지는 콜앤선 제품으로 다브.

 

클래식 캐비닛

모서리와 손잡이의 디테일이 클래식한 캐비닛은 무아쏘니에.

 

와인잔

아르누보와 아르데코에서 영감을 받은 와인잔은 생 루이 크리스털 컬렉션 중 토미 컬렉션으로 에르메스.

 

유리 꽃병

붕규산 유리로 만들어 충격에 강하며 꽃봉오리의 곡선을 본뜬 ‘버드 베이스’는 챕터원.

 

디자인 의자

앵무새 깃털의 색감과 움직임에서 영감을 얻은 ‘세쿠 체어’는 모로소.

 

컬러 노트

가볍고 얇으며 스마트폰 크기로 휴대성이 뛰어난 ‘슬림 노트북 라벤더’는 초이시스튜디오.

By | 10월 29th, 2018|DESIGN|Autumn COLORS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원지은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