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야외에서 만나는 플렉스폼

//야외에서 만나는 플렉스폼

야외에서 만나는 플렉스폼

2019년 6월 11일

플렉스폼 Flexform의 모던하고 세련된 디자인을 테라스나 정원에서도 만날 수 있다.

 

플렉스폼

아웃도어 가구

 

브랜드를 대표하는 디자이너인 안토니오 치테리오 Antonio Citterio와 선보인 ‘불카노 Vulcano’ 소파, 마리오 아스나고 Mario Asnago와 클라우디오 벤더 Claudio Vender가 디자인한 ‘모카 Moka’ 테이블 등 플렉스폼의 역사적인 가구가 야외용으로 출시됐다. 그 외에도 브랜드에서 소개하는 최초의 아웃도어 가구 컬렉션에 걸맞는 가구와 액세서리를 선보여 실외에서 플렉스폼의 디자인을 즐기고 싶었던 이들에게는 단비 같은 소식이다.

tel 02-512-2300

By | 6월 11th, 2019|DESIGN|야외에서 만나는 플렉스폼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

TAGS

FASHION LIVING 구찌 데코

2019년 6월 11일

패션과 리빙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트렌드를 입증이라도 하듯 푸오리살로네에서 패션 브랜드의 리빙 전시는 더욱 폭넓어졌다. 긴 줄을 감수하면서까지 전시를 관람하려는 이들로 유난히 북적거렸던 패션 브랜드의 리빙 전시 가운데 이목을 끌었던 브랜드를 모았다.

 

구찌 데코 Gucci Décor
구찌는 올해 역시 휘황찬란한 컬러와 패턴으로 무장한 인테리어 컬렉션을 선보였다.

 

구찌 데코

구찌 부티크 팝업 스토어

구찌는 올해 처음으로 구찌 부티크 팝업 스토어를 오픈했다. 이곳은 6월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로맨틱한 느낌을 한껏 살린 이 공간은 색감 연출에 있어서 천재적이라 할 만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 Alessandro Michele의 총괄 아래 완성됐다. 패션쇼와 마찬가지로 어떠한 규칙 없이 빛깔과 패턴이 혼재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구찌의 도자기 소품은 리차드 지노리 Richard Ginori와 협업해서 탄생되는데, 이는 높은 숙련도와 전문 기술을 요하는 까다로운 자기 굽기 과정을 거친다. 특히 화기류의 검은색 뱀 모양의 손잡이는 채색 과정만 5시간이 소요돼 그 자체만으로도 하나의 작품이라 할 만한 가치를 지닌다. 신제품으로는 고양이와 벌 혹은 나비 등 다양한 생명체가 등장하는 머그와 티컵, 캔들, 쿠션 등을 선보였다. 특히 새롭게 합류한 대형 캔들 홀더는 구찌의 시그니처 문양인 ‘스타 아이 Star Eye’를 디자인한 파리의 크리에이티브 3인방이 오리지널 플라워를 모티프로 디자인해 눈길을 끌었으며 초를 다 태우고 나면 보관함이나 화기로도 사용 가능해 실용적이다. 뿐만 아니라 비닐, 종이, 실크 소재를 사용해 한층 더 파격적으로 변신한 벽지 컬렉션도 만나볼 수 있었다. 구찌의 심벌과 창의적인 패턴이 적용된 홈 컬렉션은 볼거리 가득한 브레라 지역에서도 단연 돋보였다.

 

키아바리 체어

키아바리 체어 위드 엠브로이더드 Chiavari Chair with Embroidered 시리즈.

 

구찌 머그

다채로운 디자인의 머그.

 

구찌 인테리어

각양각색의 벨벳 쿠션이 있는 라운지 소파.

 

미스틱 캣 머그

미스틱 캣 Mystic Cat 머그.

 

구찌 리빙

미스틱 캣 트린켓 Trinket 트레이.

 

구찌 캔들

구찌 캔들 컬렉션

도자로 만든 캔들 컬렉션.

 

구찌 쿠션

미스틱 캣 엠브로이더드 쿠션.

 

트린켓 트레이

스타 아이가 새겨진 손 모양 트린켓 트레이.

 

포슬린 보관함

스타 아이 프린트가 새겨진 포슬린 함.

By | 6월 11th, 2019|DESIGN|FASHION LIVING 구찌 데코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원지은

TAGS

FASHION LIVING 루이비통

2019년 6월 10일

패션과 리빙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트렌드를 입증이라도 하듯 푸오리살로네에서 패션 브랜드의 리빙 전시는 더욱 폭넓어졌다. 긴 줄을 감수하면서까지 전시를 관람하려는 이들로 유난히 북적거렸던 패션 브랜드의 리빙 전시 가운데 이목을 끌었던 브랜드를 모았다.

 

2012년에 첫선을 보인 루이비통 Louis Vuitton의 오브제 노마드 컬렉션은 매년 규모가 커지고 있다.

 

팔라초 세르벨로니

팔라초 세르벨로니 Palazzo Serbelloni에서 진행된 루이 비통 오브제 노마드 전시. 환상적인 전시 연출로 새롭게 추가된 8개의 신제품을 선보였다. ⓒStephane Muratet

 

아네모나 테이블

자넬라토/보르토토가 디자인한 물결 모양 다리가 인상적인 아네모나 테이블. ⓒStephane Muratet

 

올해 새롭게 합류한 아틀리에 비아게티 Atelier Biagetti와 자넬라토/보르토토 Zanellato/Bortotto는 각각 물결 모양의 다리가 인상적인 아네모나 테이블 Anemona Table과 베네치아 석호의 잔물결을 떠올리게 하는 만달라 스크린 Mandala Screen을 선보여 화려하게 신고식을 마쳤다. 기존 오브제 노마드 디자이너들도 창의적인 8개의 신제품을 보탰다. 캄파나 형제 The Campana Brothers의 입체적인 라운지 체어 벌보 Bulbo, 마르셀 반더스 Marcel Wanders가 선보인 가죽 덮개가 특징인 소파와 의자, 떠오르는 디자이너인 인디아 마다비 India Mahdavi의 탈리스만 트레이 Talisman Tray, 로 에지스 Raw Edges가 선보인 맞춤 제작이 가능한 돌스 체어 Dolls Chair 등 대담하고 에너지가 느껴지는 디자인이 많았다. 이번 전시는 건축가 시게루 반 Shigeru Ban의 페이퍼 구조물을 볼 수 있어 더욱 의미 있었다. 시게루 반과 루이 비통의 인연은 그가 빠삐용 Papillon 백에서 영감을 받은 돔 형태의 구조물을 루이 비통 파리 샹젤리제 메종의 옥상 테라스에 설치하면서 시작됐다. 지난해 조르주 칸딜리스 Georges Candilis의 <Hexacube, 2018> 야외 전시처럼 올해도 시게루 반의 페이퍼 구조물 덕분에 관객들의 볼거리 또한 두 배로 풍성해졌다. 여행이라는 하나의 키워드로 이토록 창의적인 디자인이 가능할 수 있다는 점을 깨닫게 해준 루이 비통의 오브제 노마드는 매년 새롭고 신선하게 다가왔다.

 

루이 비통 오브제 노마드

과감한 컬러로 에너지가 느껴졌던 <루이 비통 오브제 노마드> 전시. ⓒStephane Muratet

 

시게루 반

전시장 외부에 설치된 시게루 반이 디자인한 페이퍼 구조물. ⓒStephane Muratet

 

 

마르셀 반더스 베네치아 램프

마르셀 반더스의 베네치아 Venezia 램프.

 

캄파나 형제 벌보 체어

캄파나 형제가 선보인 벌보 체어.

 

돌스 체어

로 에지스 돌스체어

로 에지스가 선보인 돌스 체어.

 

마르셀 반더스 다이아몬드 암체어

마르셀 반더스의 다이아몬드 Diamond 암체어.

 

자넬라토 보르토토 만달라 스크린

자넬라토/보르토토의 만달라 스크린.

By | 6월 10th, 2019|DESIGN|FASHION LIVING 루이비통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 · 원지은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