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Restaurant of TOM DIXON

//Restaurant of TOM DIXON

Restaurant of TOM DIXON

2019년 8월 13일

레스토랑 만초니는 톰 딕슨의 제품을 색다른 방식으로 경험할 수 있는, 일종의 살아 있는 쇼룸 같은 곳이다.

 

톰 딕슨 조명

톰 딕슨의 조명과 테이블로 장식된 레스토랑 만초니의 전경. 만초니는 톰 딕슨의 제품을 찬찬히 경험하고 구매까지 할 수 있는 살아 있는 쇼룸이라 할 수 있다.

 

얼마 전 영국 디자이너 톰 딕슨이 돌연 선언했다. “그간 밀라 노 디자인 위크 팝업 전시를 준비하며 엄청난 에너 지를 쏟아부었어요. 그만할 때도 됐죠. 이제는 장기적으로 밀라노에 머무르 며 오랫동안 제품을 선보일 수 있는 방법을 찾으려 해요.” 그리고 그는 지난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 실제 레스토랑인 만초니 The Manzoni를 오픈했다. 톰 딕슨의 제품으로 꾸민 만초니는 음식뿐 아니라 캔들 홀더나 식기 등의 테이블 소품, 조명, 심지어 가구까지 모두 구매할 수 있다. 즉 천천히 식사 를 즐기며 톰 딕슨이라는 브랜드를 경험할 수 있는 일종의 ‘살아 있는 쇼룸’ 인 셈이다.

톰 딕슨이 이렇게 독특한 컨셉트의 레스토랑을 오픈한 것은 이 번이 처음은 아니다. 발전소로 사용되던 공장 건물을 개조해 만든 영국 런 던의 도크 키친 Dock Kitchen이라던가, 작년 4월에 오픈한 코얼 오피스 The Coal Office 또한 쇼룸의 기능을 겸한 레스토랑이기 때문(참고로 코얼 오피스는 톰 딕슨의 본사가 위치한다). 이런 ‘체험형 쇼룸’은 최근 들어 눈에 띄기 시작한 경향으로, 단순히 물건만 진열해놓은 일반적인 스타일의 쇼룸 이 아니라 라이프스타일까지 함께 경험할 수 있어 강한 인상을 남기고 있 다. 비슷한 예로 코펜하겐에 위치한 빕 VIPP 호텔이나 식스 갤러리의 시스 터 호텔을 들 수 있겠다.

 

만초니

만초니 레스토랑

이국적인 식물로 장식된 정글룸. 프라이빗 디너 파티를 위한 공간으로도 활용된다.

 

톰 딕스 레스토랑

외부 안뜰은 대리석 테이블이 놓여 있다. 벽면을 타고 오르듯 장식된 식물이 인상적이다.

 

이제 레스토랑을 살펴보자. 일단 만초니의 인테리 어는 코얼 오피스 프로젝트를 진행했던 톰 딕슨의 인테리어 계열사인 디자 인 리서치 스튜디오가 맡았다. 전체적인 느낌은 톰 딕슨의 뉴 컬렉션이자 하나의 색으로 그린 그림을 뜻하는 ‘모노크롬’과 비슷한 맥락으로 설계했으 며, 메탈과 대리석으로 포인트를 주었다. 만초니의 중심은 L자 형태의 다이 닝 홀이라 할 수 있는데, 길게 놓인 테이블 주변으로 톰 딕슨의 오팔 조명 Opal Lights과 팻 체어 Fat Chair가 자리 잡고 있다. 마치 샹들리에처럼 길게 늘어진 오팔 조명의 행진을 보고 있노라면, 감탄이 절로 나온다. 좀 더 안 쪽으로 들어가면 정글 The Jungle이라 불리는 실내 정원이 나오는데 스페 인 이끼, 양치류, 난초 등의 이국적인 식물로 장식해 마치 실제 정글에 있는 듯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바&라운지 공간 역시 톰 딕슨의 팻 Fat 라운지 의자와 바 의자, 오팔 조명으로 꾸몄으며 만초니의 화장실은 밀라노 디자인 위크 때 수많은 인증샷을 양산할 만큼 그 아름다움을 인정받기도 했다. 밀 라노 스칼라 극장 근처에 위치한 만초니는 지난 4월에 열린 밀라노 디자인 위크 동안 가오픈을 거쳐 5월에 정식으로 문을 열었다. 디자인 위크 기간에 는 이탈리아 모데나 출신의 셰프인 마르타 풀리니 Marta Pulini와 수셰프인 로이 스미스 Roy Smith가 주방을 맡아 ‘모노크롬’을 주제로 이탈리아의 로 컬 재료를 사용해 다채로운 메뉴를 선보이기도 했다.

 

톰 딕슨

레스토랑 만초니를 오픈한 톰 딕슨.

 

만초니

다이닝 홀에는 오팔 조명이 샹들리에처럼 달려 있다.

 

톰 딕슨 스툴

대리석 바 앞에 놓인 톰 딕슨의 팻 바 스툴.

 

톰 딕슨

밀라노 디자인 위크 기간에 인스타그램 피드를 도배하기도 했던 만초니의 화장실.

 

만초니 레스토랑

거친 스타일의 대리석으로 장식된 만초니 레스토랑 입구.

 

 레스토랑 만초니

민트색 타일과 대리석으로 포인트를 준 레스토랑 만초니.

By | 8월 13th, 2019|DESIGN|Restaurant of TOM DIXON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문은정

TAGS

Stay & Shop

2019년 8월 9일

옛 정취가 물씬 풍기는 연남동 끝자락에 독특한 아트 플랫폼이 생겼다.

     

경의선 숲길과 경의 중앙선 철도가 만나는 ‘연남동 세모길’에 위치한 다이브인은 아트 숍, 갤러리 라운지, 에어비엔비가 함께하는 복합 문화 공간이다. <컨셉 있는 공간>의 저자 정창윤과 엄선된 국내 아티스트의 작품 및 인테리어 소품을 판매하는 모엠컬렉션이 함께 기획한 곳으로 예술가와 관광객, 지역민의 상생을 지향하고 있다. 오래된 빌라 두 채를 개조해 만들었으며, 1층 아트 숍에서는 입주 작가의 작품과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제품을 판매 및 전시한다. 중앙에 놓인 테이블은 정기적으로 테마를 달리 해 꾸며나갈 예정이다. 올 여름에는 ‘색’을 주제로 한 전시 <형형색색 예술상점>을 선보이는데, 두 가지 색 조합을 주제로 한 다양한 문구류와 인테리어 소품도 만나볼 수 있다. 다이브인이 주목 받는 이유는 또 있다. 바로 오픈 한 달 만에 수많은 국내외 관광객들이 찾는 명소가 된 ‘아트 스테이’다. 에어비엔비로 운영되는 아트 스타에는 커다란 창문을 통해 경의선 숲길과 연남동 주택가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어 매력적이다. 꼭대기 층에 마련된 다락방 라운지 ‘이너스페이스’에서는 요가와 다도 클래스도 진행된다고 하니 참고할 것. 이번 주말, 복잡한 도심에서 벗어나 다이브인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즐겨보면 어떨까. 아트 스테이와 이너스페이스는 예약 방문만 가능하며 인스타그램을 통해 예약할 수 있다. @divein_seoul

다락방 라운지 이너스페이스 ⓒ PARK KIHUN

 

 

 

 

By | 8월 9th, 2019|DESIGN|Stay & Shop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원지은

TAGS

응용의 미학

2019년 8월 5일

플렉스폼의 ‘로세타 Rosetta’ 암체어는 어떻게 놓느냐에 따라 무궁무진한 연출이 가능하다.

 

플렉스폼

플렉스폼 로세타

 

라탄보다 좀 더 고급스러운 느낌을 낼 수 있는 갈대 줄기로 만든 리드 Reed로 등받이를 엮었고 삼각형처럼 보이는 좌석 형태가 특징인 로세타 암체어. 한 개만 두어도 멋스럽지만 두 개의 로세타 암체어를 나란히 두면 안락한 소파처럼 활용할 수 있고, 등받이가 엇갈리도록 마주 보게 놓으면 작은 데이베드로도 활용할 수 있다. 가운데에 작은 사이드 테이블을 두면 티타임을 즐기기에도 오붓하다. 사용자에 따라 변화무쌍한 분위기를 낼 수 있는 흥미로운 가구다.

tel 02-512-2300

By | 8월 5th, 2019|DESIGN|응용의 미학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