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This Is A Custom Widget

This Sliding Bar can be switched on or off in theme options, and can take any widget you throw at it or even fill it with your custom HTML Code. Its perfect for grabbing the attention of your viewers. Choose between 1, 2, 3 or 4 columns, set the background color, widget divider color, activate transparency, a top border or fully disable it on desktop and mobile.

아크네 스튜디오의 신사옥

//아크네 스튜디오의 신사옥

아크네 스튜디오의 신사옥

2020년 1월 13일

지난해 11월, 아크네 스튜디오가 창립 20주년을 기념하여 스톡홀름에 신사옥을 오픈했다. 대사관이었던 기존 건물을 활용해 지어진 신사옥에서는 브루탈리스트 건축의 전형적인 예시를 만나볼 수 있어 더욱 뜻깊다.

 

스톡홀름에 위치한 아크네 스튜디오의 신사옥.

 

아크네 스튜디오가 스톡홀름에 신사옥 플로라가탄 13을 오픈했다. 사옥의 주소를 이름으로 딴 플로라가탄 13은 본래 체코슬로바키아 대사관이었던 건물을 패션 스쿨이라는 컨셉트로 리모델링한 것이다. 건축가 얀 보칸 Jan Bocan이 지은 기존 건물은 1970년대 브루탈리스트 Brutalist 건축의 전형적인 예시를 보여주며, 건물 곳곳에 숨어 있는 냉전시대의 비밀스러움과 동유럽 특유의 모더니즘적인 요소를 발견하는 재미도 있다. 총 10개 층으로 이뤄진 신사옥의 리모델링은 스웨덴의 건축사무소 요하네스 놀란더가 도맡았다. 신사옥의 가구와 장식은 아티스트 겸 디자이너인 맥스 램 Max Lamb이 제작했는데, 바이킹에서 모티프를 얻은 돌 의자와 금속 테이블, 나무로 된 라운드 테이블, 패턴 러그 등이 공간에 디테일을 더한다. 이외에도 아티스트 다니엘 실버가 아크네 스튜디오의 남은 원단으로 만든 콜라주 작품이나 프랑스의 아티스트 브누아 랄로즈가 만든 분홍색 조명으로 따스한 분위기를 더했다. 건물의 중심에는 피팅룸과 디자인 스튜디오, 아틀리에, 원단실로 이루어진 4개의 디자인 및 생산담당 층이 자리 잡고, 로비에는 아크네 스튜디오의 지난 작업물이 설치미술처럼 전시되어 있다. 특히 1층에 위치한 도서관은 신사옥의 특징을 가장 잘 엿볼 수 있다. 도서관은 직급에 관계 없이 모든 직원에게 개방되며, 누구나 책을 빌리고 영감을 얻을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플로라가탄 13은 실제 건물이 위치한 주소에서 따온 것이다.

 

플로라가탄 13은 실제 건물이 위치한 주소에서 따온 것이다.

 

직원들의 창의력을 길러주는 도서관. 분홍색 조명이 포인트가 된다.

 

아티스트 다니엘 실버는 이번 신사옥을 위해 남은 원단으로 아트피스를 만들기도 했다.

 

By | 1월 13th, 2020|INTERIOR|아크네 스튜디오의 신사옥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문은정

TAGS

신비로운 숲속의 공간

2020년 1월 10일

길을 잃은 듯한 이런 기분은 어디서 비롯된 걸까? 마치 비현실적인 세상의 초자연적 안개 그물에 걸린 것 같다. 키 큰 나무들이 자라나는 숲과 가공의 생명체가 사는 늪지대에서 신화와 전설 속에서나 나올 법한 신비로운 매력이 펼쳐진다.

 

크리스털 장식이 달린 새틴 부티 ‘리자 Lyja’는 지미 추 Jimmy Choo의 2019-20 F/W 컬렉션.

 

이끼와 수련
1 숲이 그려진 폴리에스테르 벨벳 커튼 ‘아폴로니 Appolonie’는 마두라 Madura를 위해 페테 임페리알레 Fete Imperiale가 디자인했다. 한 폭당 129유로.
2 뮤럴 벽지 ‘뷜캥 Vulcain’은 엘리티스 Elitis의 옥시드 Oxydes 컬렉션. 미터당 152유로.
3 블로잉 기법으로 만든 무라노 유리 와인잔 ‘토르첼로 발로톤 Torcello Ballotton’은 포르나체 미안 Fornace Mian 제품으로 아르테메스트 Artemest에서 판매. 225유로.
4 블로잉 기법으로 만든 무라노 유리 샴페인잔 ‘치오기아 그린 Chioggia Green’은 포르나체 미안 제품으로 아르테메스트에서 판매. 360유로.
5 포슬린 피처 ‘그리푸스 Gryphus’는 비스타 알레그레 Vista Alegre 제품. 298유로.
6 금색 메탈로 만든 테이블 ‘네뉘파르 Nenuphar’는 홈 오투르 뒤 몽드 Home Autour du Monde 제품. 275유로.
7,11 블로잉 기법으로 만든 유리와 브론즈로 이뤄진 조명 ‘헬리오스 빅 Helios Big’과 ‘헬리오스 스몰 Helios Small’은 바네사 미트라니 Vanessa Mitrani 제품. 각각 648유로, 372유로.
8 매끈한 브론즈 테이블 ‘로투스 Lotus’는 프랑크 에브누 Frank Evennou 제품으로 갈르리 아방센 Galerie Avant-Scene에서 판매. 25점 리미티드 에디션.
9 벽지 ‘트위스트 Twist’는 파나마 Panama 컬렉션. 길이 10m, 롤당 163유로.
10 에메랄드 녹색으로 염색한 북극 여우털 담요 ‘파블로브나 Pavlovna’는 노르키 데코라시옹 Norki Décoration 제품. 가격 문의.

 

자수 장식의 를 놓은 부츠는 펜디 Fendi의 2019-20 F/W 컬렉션.

 

숲의 사라반드
1 벽지 ‘더 스웨디시 포레스트 The Swedish Forest’는 레벨 월스 Rebel Walls 제품으로 오 피 데 쿨뢰르 Au Fil des Couleurs에서 판매. 평방미터당 45유로.
2,8 레진 옷걸이 ‘샹피뇽 Champignon’은 셀레티 Seletti 제품으로 플뢰 Fleux에서 판매. 각각 47유로.
3 흰색 양가죽을 입혀 새롭게 만든 빈티지 암체어는 노르키 데코라시옹 제품. 3350유로.
4 털이 짧은 양가죽을 입히고 비즈를 단 쿠션은 노르키 데코라시옹 제품. 가격 문의.
5 벨벳으로 된 다람쥐 모양의 저금통은 홈 오투르 뒤 몽드 제품. 42유로.
6,10 레진 옷걸이 ‘에스카르고 어웨이크 Escargot Awake’는 셀레티 제품으로 플뢰에서 판매. 35유로.
7 순모 펠트를 입힌 푸프 ‘찰리 Charlie’는 조엘 리갈 Joelle Rigal 디자인으로 로쉐 보보아 제품. 1090유로.
9 향초와 블로잉 기법으로 만든 유리와 메탈로 된 촛대 ‘이마주 Image’는 바네사 미트라니 제품. 35유로.
11 양모와 리넨, 실크로 된 태피스트리는 마뉘팍튀르 코골랭 Manufacture Cogolin의 보태니컬 러그 Botanical Rugs 컬렉션으로 스튜디오 글리테로 Studio Glithero 디자인. 200×300cm, 18720유로.

 

녹색 새틴 뮬 ‘드림 Dream’은 마놀로 블라닉 2019-20 F/W 컬렉션.

 

밤 비행
1 벽지 ‘시나바이에 Sinabaye’는 엘리티스의 오프닝 Opening 컬렉션. 길이 10m, 롤당 178유로.
2 맑은 크리스털로 된 테이블 센터피스 ‘코메트 PM Comete PM’은 생 루이 Saint Louis 제품. 850유로.
3 유리와 MDF로 된 벽 거울 ‘폰드 미러 Pond Mirror’는 펌리빙 Ferm Living 제품. 269유로.
4 자선 판매로 구한 메탈 잔을 촛대로 만든 ‘채러티 부지 Charity Bougies’는 르 봉 마르셰 리브 고슈 Le Bon Marche Rive Gauche를 위한 낭시 샤베르 Nancy Chabert 디자인. 각각 29.50유로, 40유로.
5,7 디저트 접시와 납작한 접시. 황동 모티프를 넣은 무라노 유리는 베트로푸소 Vetrofuso를 위한 다니엘라 폴레티 Daniela Poletti 디자인. 각각 98유로, 180유로.
6 메탈과 구리로 된 문진 ‘나파 도리 Nappa Dori’는 더콘란샵 The Conran Shop. 3개 세트 69유로.
8 황금으로 도금한 캔들홀더 ‘스카라베 Scarabee’는 플뢰 제품. 42.50유로.

 

타프타 드레스와 비즈가 달린 금색 샌들은 미우미우 Miu Miu 2019-20 F/W 컬렉션.

 

식물성 바닥
1 금색의 메탈 새 ‘드 로브 De l’aube’와 ‘아 로브 A l’aube’는 이브리드 Ibride의 프티트 프레장스 Petites Presences 컬렉션으로 브누아&라셸 콩베르 Benoit&Rachel Convers 디자인. 각각 145유로.
2,4 떡갈나무 판과 검은색 래커를 칠한 스틸로 된 낮은 테이블 ‘알뷔리니 Alburini’는 루치디페베레 LucidiPevere 디자인으로 치나 Cinna 제품. 각각 638유로, 667유로.
3,7 금 테두리를 두른 리모주 포슬린 디저트 접시 ‘벨 드 뉘 1 에 2 Belle de nuit 1 et 2’는 마리 다아주 Marie Daage 제품. 각각 89유로. 은색의 브론즈 커피 스푼은 로레 스튜디오 Lauret Studio의 자르댕 드 지베르니 Jardins de Giverny 컬렉션으로 리차드 로레 Richard Lauret 디자인. 각각 105유로.
5 금 테두리를 두른 리모주 찻잔 ‘세르클 데카이유 Cercle d’ecailles’는 마리 다아주 제품. 123유로.
6 차 향이 나는 장작 모양의 초 ‘노엘 블뢰 Noel Bleu’는 마리아주 프레르 Mariage Freres 제품. 9.50유로. 유리 초 받침 ‘피아티노 Piattino’는 더콘란샵 제품. 14.95유로.
8 벽지 ‘샤르미유 Charmille’는 르수르스 Ressource의 폰 에 플로르 Faune et Flore 컬렉션으로 아나벨 베르몽 Annabelle Vermont 디자인. 한 폭당 85유로.

 

 

By | 1월 10th, 2020|INTERIOR|신비로운 숲속의 공간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샤를로트 바이유 Charlotte Bailly

포토그래퍼

마크 에덴 슐리 Mark Eden Schooley

TAGS

가족의 삶을 담은 이층집

2020년 1월 8일

달앤스타일 박지현 대표는 생활 밀착형 디자이너다. 오랜 시간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활동해온 그녀가 처음부터 끝까지 직접 디자인한 집은 단독주택의 장점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실용성과 달앤스타일만의 모던함을 갖췄다.

 

어두운 색의 가구를 둔 1층 주방과 다이닝 공간. 창살처럼 보이는 문을 열면 냉장고, 세탁기 등 크기가 큰 가전을 수납한 두 번째 주방이 나온다. 평소에는 문을 닫아 주방이 깔끔해 보인다.

 

10년이 훌쩍 넘은 시간 동안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달려온 달앤스타일 박지현 대표는 살뜰히 살림을 챙기는 아내이자 중학생 아이의 엄마이며 대형견 두 마리의 ‘개어멈’이기도 하다. 그녀는 옥주부로 유명한 개그맨 정종철을 비롯해 가수 백지영과 효린 등 연예계에서도 유명한 스타 인테리어 디자이너이자 라디오, 팟캐스트, 방송 등을 통해 달앤스타일만의 모던하고 실용적인 집을 소개하고 있다. 박지현 대표는 3년 전 대지를 구입해서 집을 지었다. “외관은 멋지지만 막상 문을 열고 들어가면 내부 인테리어는 그에 못 미치는 단독주택을 많이 봤어요. 겉과 속이 똑같이 멋진 집을 지어보자는 생각으로 집 전체를 디자인했죠.” 행동파인 그녀는 광교에 매물로 나온 238㎡(72평) 면적의 대지를 보자마자 그날로 계약했고 이후 설계와 공사를 시작해서 재작년에 입주했다. “땅을 사서 집을 지으려면 당장 돈이 많아야만 가능하다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계약금과 대출, 중도금 등 금전적인 부분을 잘 알아보니 계획을 잘 세우면 차근차근 진행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죠.” 그녀의 집짓기는 그렇게 시작됐다.

 

단독주택 부지에 지은 하얀 집. 차량이 3대쯤 넉넉하게 들어가는 주차장도 마련했는데 문을 통해 지하로 바로 연결된다.

 

반려견 샬롯, 미쉘과 1층 거실에서 포즈를 취한 달앤스타일 박지현 대표. 바닥에서부터 띄워 만든 창가의 벤치는 강아지들의 쉼터다.

 

청소기, 세탁기, 냉장고 등 꼭 필요하지만 덩치가 큰 가전들을 수납할 수 있는 보조 주방.

 

편의성 중심의 1층
박지현 대표는 현실적인 부분도 고려해 세입자용 집이 하나 더 있는 듀플렉스 주택을 지었다. “국내 단독주택은 대부분 입구가 작아요. 아파트와 달리 큰 문을 만들 수 있는 기회인데 말이죠. 그래서 무엇이든 넉넉하게 들어올 수 있도록 크고 높은 입구를 만들었어요. 신발장도 수납장 형태로 넓게 짰고요. 세입자를 위한 집의 입구도 우리 집과 겹치지 않게 동선과 방향을 달리했죠.” 1층은 아늑한 거실과 간단하게 식사를 할 수 있는 주방, 냉장고나 세탁기와 같은 큰 가전을 넣은 세컨드 주방 그리고 부모님이 오셨을 때를 대비한 손님방이 있다. “평소에는 세 식구이고 각자 바쁘기 때문에 1층에서 간단하게 식사를 해요. 자개장으로 꾸민 방은 손님방인데요, 어머니가 연세가 있으셔서 계단을 오르내리는 게 쉽지 않으시기 때문에 화장실과 주방이 있는 1층에 손님방을 만들었죠. 그래서 거실이 예상보다 작아졌지만 굳이 더 넓을 필요도 없었어요.”

 

2층에 마련한 간이 거실. 조용하게 통화를 하거나 혼자 쉬고 싶을 때 편하게 지낼 수 있는 장소다. 가구는 빌트인 형식으로 짜 넣어 수납을 해결했다.

 

온통 블랙 컬러로 꾸민 2층 화장실.

 

부부 침실에는 침대만 단출하게 두고 벽 조명 정도만 설치했다. 굳이 넓은 안방이 필요하지 않아서 잠만 자는 용도의 방으로 작게 만들었다.

 

낯선 소재의 매력
문득 계단을 오를 때나 발이 바닥에 닿았을 때 울림이 전혀 없다는 걸 느꼈다. “거실 벽을 제외한 계단과 바닥은 전부 마이크로토핑이란 소재를 사용했어요. 이탈리아 브랜드에서 구입한 건데요, 콘크리트처럼 보이지만 촉감이 좋고, 이음매가 없어서 깔끔하죠. 또 계단을 만들었을 때 울림도 없고요. 지하 벽면도 이 소재로 마감을 했는데요, 마치 미장을 한 듯 자연스러운 무늬가 벽지처럼 보이기도 해요. 고객의 집에 시공하기 전에 우리 집에 먼저 시도해보고 장단점을 느껴보고 싶어서 도전했어요. 살아보니 장점이 많은 소재이더군요.” 박지현 대표는 이처럼 무채색으로 벽과 바닥을 마감했고 오랜 시간이 지나도 지겨움이 덜한 인테리어를 위해 가구도 블랙, 그레이 계열로 매치해 모던한 느낌을 강조했다.

 

아들의 방에서 계단으로 올라갈 수 있는 다락방. 단독주택의 매력 중 하나인 경사진 지붕을 살린 아늑한 다락방이다.

 

회색, 흰색, 남색 등 채도가 낮은 색감을 중심으로 꾸민 아들의 방.

 

벽처럼 보이지만 다락방에서 외부로 나갈 수 있는 문이다. 박지현 대표는 바깥에 보이는 작은 나무 책상에서 시간이 날 때 가죽공예를 한다.

 

즐거움을 위한 공간
발걸음을 옮겨 계단을 내려가면 지하 같지 않은 지하 공간이 나온다. 박지현 대표가 가장 좋아하는 곳이기도 하다. 움푹 들어간 선큰 Sunken 테라스에는 작은 수영장도 있고 주방과 넓은 테이블 그리고 방음 시설을 갖춘 가족 연주실까지 지하 공간에 자리를 잡았다. 빛이 잘 들어서 이곳이 지하인지 헷갈릴 정도다. “아무래도 위로 뚫려 있는 테라스가 있다 보니 지하이지만 답답하지 않아요. 손님이 3명만 돼도 1층 주방보다는 이곳으로 내려와 차도 마시고 이야기도 나누고요. 날씨가 좋을 때 문을 열면 테라스와 이어지지요. 가족 연주실은 드럼을 치는 아들과 기타를 치는 저를 위한 공간이자 안쪽의 숨겨진 방은 오직 남편을 위한 비밀의 방이에요.” 스크린을 내려서 생생한 사운드를 들으며 영화도 보고 층간소음에 구애 받지 않고 마음껏 연주할 수 있는 연주실은 단독주택에서만 누릴 수 있는 특권이다. 누군가가 말해주지 않으면 잘 알 수 없는 연주실 내의 작은 방은 남편의 서재 겸 취미 방으로 피겨와 가드닝 용품, 좋아하는 빈티지 가구로 꾸몄다. 1층과 지하가 바쁘게 지내는 공간이라면 부부 침실과 아들 방, 미니 거실을 갖춘 2층은 온전한 휴식의 장소다. 특히 아들의 방에서는 계단을 통해 다락방으로 올라갈 수 있고, 다락방에서는 다시 문을 통해 옥상으로 나갈 수 있다. 각 층마다 작은 테라스를 품고 있는 것도 이 집의 특징이다.

 

 

어머니가 오시면 지낼 수 있게 마련한 손님방 벽에 자개 가구를 고정해 색다른 느낌을 선사한다. 화장실과 주방이 가까워서 연세가 있으신 부모님도 편히 쉬다 가실 수 있다.

 

지하 연주실에 딸려 있는 남편의 방. 책과 가드닝 용품, 빈티지 가구, 피겨 등에서 남편의 취향을 엿볼 수 있다.

 

컬러풀한 화장지가 유일한 색채 요소인 지하 공간의 화장실. 박지현 대표는 오래 살아도 지겹지 않도록 무채색 계열을 많이 사용했다.

 

박지현 대표가 애정을 갖고 있는 지하 공간. 넓은 테이블과 주방이 있어서 손님을 초대하기에도 제격이다. 계단 난간은 타공 패널로 만들었고, 계단을 마이크로토핑 소재로 만들어 울림과 층간소음을 줄였다.

 

반려견을 배려한 집
이 집에서 결코 빼놓을 수 없는 존재가 또 있다. 스탠다드 푸들인 샬롯과 미쉘이다. 한 덩치 하는 이들이야말로 단독주택으로 오고 나서 삶의 질이 높아졌다. 원할 때는 언제든지 테라스에 나가서 바람도 쐬고 계단도 오르내리며 집 안 전체를 만끽한다. “아무래도 큰 강아지가 두 마리나 있다 보니 신경 쓴 부분이 있어요. 단독주택도 계단실을 통해서 소리가 울리거든요. 그래서 난간도 타공판으로 만들었고 각 층마다 중문을 설치해 소음도 줄이고 때론 강아지를 확실히 분리할 수 있죠. 거실 창가의 벤치도 바닥에서 떨어진 붙박이 형태로 만들어서 샬롯과 미쉘이 언제든 들어가서 쉴 수 있고요.” 겉만 번지르르하다는 이야기는 비단 단독주택의 외관만이 아니다. 보기에는 좋지만 막상 생활해보면 불편한 집이 얼마나 많은가. 그런 면에서 달앤스타일 박지현 대표의 집은 작은 것 하나에도 다 이유가 있었고 생활을 하는 이들에게 집중한 집이었다. 집을 둘러본 후 “이 집에서는 더 바랄 게 없을 것 같아요”라는 말이 나올 만큼 영민하게 계산된 집. 가장 중요하지만 근래 보기 드문 내공이 느껴지는 집을 만났다.

 

지하에서 올라가면서 볼 수 있는 연주실. 박지현 대표는 아들 친구들이 놀러 오면 뭘하는지 볼 수 있는 ‘엄마의 창문’이라는 재미있는 스토리를 들려주었다.

 

스크린을 내려서 영화도 보고 노래도 부르며 연주도 할 수 있는 지하의 멀티룸.

 

스크린을 내려서 영화도 보고 노래도 부르며 연주도 할 수 있는 지하의 멀티룸.

By | 1월 8th, 2020|INTERIOR|가족의 삶을 담은 이층집에 댓글 닫힘

About the Author:

CREDIT

에디터

신진수

포토그래퍼

박상국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