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dern Weave

//Modern Weave

Modern Weave

2020년 10월 7일

포근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선사할 니트 아이템.

 

불규칙한 패턴이 매력적인 러그 ‘티아라’는 핀란드의 사나 야 올리가 디자인한 제품으로 재활용 면직물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르위켄에서 판매. 29만8천원대.

 

태피스트리 방식으로 제작한 ‘우븐 화병’은 입체적이고 부피감이 있는 형태가 특징으로 오브제로도 훌륭하다. 파이브콤마 제품으로 카바라이프에서 판매. 10만8천원.

 

단단한 직조감이 돋보이는 ‘바오밥 스툴’은 모던하지만 화사한 컬러가 매력적이다. 모로소 제품으로 디사모빌리에서 판매. 1백35만원.

 

에스닉한 분위기의 ‘마크라메’ 쿠션은 HK리빙 제품으로 이헤베뜨에서 판매. 6만5천원.

 

부드러운 벨벳 소재의 소파 ‘보아’는 캄파나 형제의 디자인으로 아마존의 뱀, 악어가 엉켜 있는 모습을 연상시킨다. 에드라 제품으로 웰즈에서 판매. 5천4백만원.

 

3단 갓으로 이뤄진 ‘SS 테이블 라이트’는 핸드메이드 제품으로 런던 스튜디오에서 직접 제작한다. 나오미 폴 Naomi Paul에서 판매. 3백28만원대.

 

울로 커버링한 전등갓과 12m의 케이블로 이뤄진 ‘레이 메리노’ 조명은 롯 로브 Llot Llov에서 판매. 66만원대.

 

섬세하게 짜인 행잉 바구니 ‘루실 볼드’는 공중에서 식물을 예쁘게 키울 수 있다. 안쪽에 투명한 화병이 있어 따로 화분을 구매하지 않아도 된다. 롯 로브에서 판매. 67만원대.

By | 10월 7th, 2020|DESIGN|Modern Weave에 댓글 닫힘
CREDIT

에디터

윤다해

TAGS

이딸라×미나 페르호넨

2020년 10월 6일

이딸라가 가을을 맞아 미나 페르호넨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컬렉션을 선보인다.

 

 

 

작은 행복이 될 일상 용품이 컨셉트인 이번 컬렉션은 이딸라의 대표적인 디자인 떼에마에 손으로 직접 그린 새 패턴을 담은 3가지 세라믹 테이블 웨어, 밝고 행복한 일상의 순간을 연상시키는 글라스 버드 3종 그리고 개성있는 토트백, 파우치, 키링 등의 패브릭 제품군까지 다채롭게 구성된다. 이번 협업 컬렉션을 디자인한 미나페르호넨의 미나가와 아키라 Minagawa Akira는“새는 하늘을 날아다니는 자유로운 존재다. 모두가 이 컬렉션에서 자신의 새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도 전하기도 했다. 이렇듯 소소한 행복을 전할 이딸라와 미나 페르호넨의 컬렉션은 전국 이딸라 백화점 매장과 공식 온라인 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web www.iittala.co.kr

By | 10월 6th, 2020|DESIGN|이딸라×미나 페르호넨에 댓글 닫힘
CREDIT

에디터

이호준

TAGS

세계적인 건축가와 디자이너 12팀이 만든 가구

2020년 10월 5일

동양적인 선과 유럽의 미학을 담은 크라프트 가구 스텔라웍스 Stellar Works가 다가오는 11월 유앤어스에서 론칭한다.

 

 

뉴욕, 런던, 파리 등 12개 도시에 이어 서울 논현동에 쇼룸을 오픈할 예정이다. 스텔라웍스는 유명한 건축계의 신성 네리&후가 프랑스 장인과 함께 탄생시킨 가구부터 세계 1위 레스토랑 노마 Noma를 만든 덴마크 듀오 스페이스 코펜하겐 등 12개의 유명 건축, 디자인 그룹이 참여한 디자이너 브랜드다. 특히나 2020 뉴 컬렉션에서는 세계적 디자인 그룹 넨도가 디렉팅한 프레임 미러와 바 의자, 안락의자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쇼룸은 동양의 감성과 타임리스한 브랜드 철학을 느낄 수 있다. 가격 또한 합리적이라고 하니 11월을 기다려보자.

tel 02-547-8009

 

By | 10월 5th, 2020|DESIGN|세계적인 건축가와 디자이너 12팀이 만든 가구에 댓글 닫힘
CREDIT

에디터

권아름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