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Z 플립 톰 브라운 에디션

갤럭시 Z 플립 톰 브라운 에디션

갤럭시 Z 플립 톰 브라운 에디션

동종 업계에 많은 이들이 사과폰을 쓰지만 나는 수년간 꿋꿋하게 갤럭시 휴대폰으로 갈아타고 있다. 때문에 갤럭시에서 출시한 ‘Z 플립’은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갤럭시 Z 플립 톰 브라운 에디션

 

이전에 선보인 갤럭시 폴드와 달리 ‘펼치지’ 않고 ‘접는’ 형태다. 접으면 가로 크기가 7cm 조금 넘기 때문에 손에 쥐기에도, 주머니에 쏙 넣기에도 제격이다. 손에 쥐었을 때 완벽하게 밀착된다는 느낌을 선사하기 위해 0.1mm 단위로 수정을 거듭했을 만큼 신경 쓴 부분이다. 커버를 닫은 상태에서는 날짜, 시간, 배터리를 확인할 수 있고 쿠션 팩트처럼 휴대폰을 펼치면 6.7인치 화면으로 바뀐다. 또 다양한 각도로 고정할 수 있는데 90˚각도로 세워두었을 때는 초소형 노트북처럼 보인다. 영상 통화를 하거나 라이브 방송을 할 때는 손에 쥐고 있거나 거치대를 마련해야 했지만 이젠 그런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을 것이다. 또 휴대폰을 펼치지 않은 상태에서 셀피를 찍을 수 있는데, 접었을 때는 후면 카메라가 전면 카메라가 되는 셈이어서 화질이 떨어지지 않는다. 무엇보다 톰 브라운과 협업한 에디션은 이번 갤럭시 Z 플립과 찰떡궁합이다. 외관은 빨강, 흰색, 파랑의 3색과 톰 브라운의 수트처럼 깔끔한 회색 보디가 어우러졌고 내부 화면도 톰 브라운 디자인이 적용됐다. 접었을 땐 오직 삼색 패턴만 남아 있어서 들고 있는 것 자체만으로도 힙하다. 톰 브라운 에디션은 갤럭시 Z 플립 외에도 갤럭시 워치와 무선 이어폰 버즈 플러스로도 만나볼 수 있으며 가격은 2백97만원으로 책정됐다. 다소 높은 금액대이지만 가장 진화한 휴대폰을 갖고 싶은 마음은 누를 수가 없다.

 

CREDIT

에디터

신진수

TAGS
세 가지 기능을 품은 공기청정기

세 가지 기능을 품은 공기청정기

세 가지 기능을 품은 공기청정기

다이슨의 엔지니어 조지 오람과 미생물학자 캐런 홀리맨이 신제품 ‘퓨어 휴미디파이 쿨 크립토믹™ 가습 공기청정기’의 출시를 기념해 한국을 찾았다. 이들에게 신제품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함께 오염된 실내 공기의 심각성에 대해 물어봤다.

 

 

한국의 기후와 실내 환경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
조지 한국은 최근 들어 황사라든지 미세먼지 등으로 많은 우려를 한다고 들었다. 며칠 전 한국에 도착했을 때 미세먼지 문제를 체감할 수 있었다. 이로 인해 한국인들은 자연스레 실내, 실외에서 발생하는 오염으로 인해 나빠진 공기 질에 대한 관심과 인식이 높은 것 같다. 캐런 집과 정원이 함께 있는 유럽의 주거 환경과 달리 한국은 고층 빌딩을 많이 볼 수 있었다. 이런 환경에서는 리모델링이라든지 새로운 건축자재와 소재의 사용이 빈번해 포름알데히드의 수치가 높아질 수 있다.

가습 기능까지 더한 신제품에 대해 설명해달라.
조지 다이슨 ‘퓨어 휴미디파이 쿨 크립토믹™ 가습 공기청정기’는 3가지 기능을 담당한다. 위생적인 가습과 공기 정화, 증발을 기반으로 한 쿨링이다. 우선 위생적인 가습에 대해 설명하자면 기기 아래 물을 담는 탱크에서부터 세균 증식을 억제하는 UV-C LED가 장착된 튜브를 통해 증발기까지 연결되는 원리다. 때문에 아래 탱크에서부터 올라와 증발하기까지 99.9% 살균된 깨끗한 물을 분사한다. 또한 공기 중의 포름알데히드를 지속적으로 포착해 파괴하고, 다이슨의 대표 기술인 멀티플라이어 기술을 통해 방 안 구석구석 정화되고 가습된 공기를 분사한다.

 

마지막으로 새로운 기술이 더해진 쿨링 기능은 더운 실내에서도 야외와 같은 상쾌한 바람을 느낄 수 있도록 개발한 ‘브리즈 모드’가 더해졌다. 오염된 실내 공기의 위험성은 어느 정도인가?
조지 우선 오염 물질이 어디에서부터 나오는지 그 원천에 대해 이해해야 한다. 쉽게 설명하면 외부에 비해 실내 오염도가 5배나 더 나쁘다. 캐런 동물의 털 혹은 꽃가루 등을 비롯해 알레르기 유발 물질을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며, 또 하나는 습도의 중요성이다. 너무 낮으면 독감 바이러스가 번질 가능성이 높고, 습도가 높아지면 곰팡이 혹은 박테리아, 먼지 진드기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문제점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습도를 적정 수준으로 유지하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다.

포름알데히드는 환기를 통해 제거할 수 없는가?
조지 카펫, 의류, 페인트 등에서 나오는 포름알데히드는 한번 방출되면 쉽게 사라지지 않는다. 실제 3년에서 15년까지 지속되기 때문에 환기로 해결하기에 어려운 부분이 있다. 게다가 요즘은 주택과 관련한 기술의 발달로 밀폐력이 뛰어나 환기만으로는 한계가 있다.

CREDIT

에디터

원지은

TAGS
미리 보는 2020 S/S 자라홈 컬렉션

미리 보는 2020 S/S 자라홈 컬렉션

미리 보는 2020 S/S 자라홈 컬렉션

꾸민 듯 꾸미지 않은 듯 멋스러운 자라홈 2020 봄 여름 컬렉션.

자라홈, 자라홈컬렉션, 가구, 소파

이번 봄과 여름에는 겨우내 추위와 마음의 짐을 내려놓고 조금 더 여유롭고 편안함을 즐겨보자. 따뜻한 햇살과 시간이 천천히 흐르는 듯한 여유로움을 느낄 수 있는 공간. 자라홈의 2020 봄 여름 컬렉션 주제다.  가공되지 않은 형태의 자연스러운 디자인이 특징이다. 예를들면 뜨거운 유리를 망치로 두드려 모양을 잡을 때 그때 생긴 망치 자국을 그대로 두는 유리 항아리나 세라믹 용기를  직접 페인트를 칠한 거친 마감, 또 장난스러운 비대칭 헝겊 조각 이불을 보면 알 수 있다. 다양한 홈 텍스타일 제품과 액세서리 같은 가정용 소품들을 선보이는데 마치 남프랑스나 이탈리아 남부에 있을 법한 아름다운  공간의 무드를 자아낸다. 계절이 바뀌고 집안의 공기를 손 쉽게 바꿀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홈 액세서리를 이용하는 것. 단 몇 개의 아이템들로 집에서 휴양지 못지 않은 여유로움을 즐겨보자.

web www.zarahome.com

자라홈, 자라홈컬렉션

자라홈, 자라홈컬렉션, 베딩

 

 

 

CREDIT

에디터

권아름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