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근교 여행 #파주편

서울 근교 여행 #파주편

서울 근교 여행 #파주편

서울에서 1시간 거리에 위치해있는 경기도 파주. 출판 단지로 유명한 파주시만큼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세 곳을 소개한다.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

무려 1400평에 지상 3층으로 이루어진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은 푸른 잔디 위 시선을 압도하는 건축물부터 아름다움과 즐거움을 선사한다. 모더니즘 건축의 마지막 거장 ‘알바루 시자’ 포르투갈 건축가의 작품으로 더 의미가 깊다. 프리츠커상, 미스 반 데어로에 유럽 현대 건축상 등 다양한 건축상을 수상한 바 있는 그의 건축 특징은 화려함보다는 사용자를 배려하는 기능을 추구한다. 이미 개관 전부터 각종 해외 매체에 소개될 정도로 국내외 건축가들에게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은 다양한 크기의 여러 개의 전시 공간이 하나의 덩어리로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전시장은 백색의 곡면으로 이루어져 큰 창을 통해 들어오는 자연스러운 빛의 변화 또한 하나의 작품 같이 보는 재미가 있다. 현재는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이 소장하고 있는 동시대 한국 미술 작품들 중 <작가들의 시선이 머무는 지점> 과 <작가들의 관점에서 나타나는 세계>가 표현된 작가의 작품들을 선별하여 전시하고 있다. 이곳에 카페와 북앤아트숍도 있으니 커피 한 잔의 여유와 함께 아트 작품뿐만 아니라 건축물이 주는 즐거움도 함께 배로 즐겨보길!

add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53, 파주출판도시
tel 031-955-4100
open 10시~19시(매주 월, 화 휴관)

 

https://www.instagram.com/p/B0ll76fJRlc/

반김Craft

목공예가이자 소반 작가 양병용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는 쇼룸 겸 작업실인 이곳은 예약이 필수다. 우리나라 전통 소반을 모던하고, 우아하게 표현해 만드는 그의 작품을 보고 있자면 마음의 평화와 여유가 찾아오고, 우리나라의 전통과 멋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만든다. 소반뿐만 아니라 백자와 다기들로 채워져 있는 이곳은 갤러리가 따로 없다. 가끔씩 열리는 찻자리도 귀하다. 정갈하게 차려진 다도세트 위 맑은 차와 함께 곁들이는 디저트, 그리고 여유와 쉼은 한 번쯤은 꼭 참석하고 싶게 만든다. 반김 Craft 의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하고 소식을 받아보자. 멋진 소반과 백자의 작품들을 보며 한 순간에 여유를 찾을 수 있다. 또 찻자리에 참석할 수 있는 기회를 잡을 수도!

add 경기도 파주시 돌곶이길 74-29
tel 031-944-0776
instagram @bangim.craft

 

 

디플랫

파주 출판단지 안, 회색 건물 사이에 초록 식물들이 빼꼼 얼굴을 내미는 싱그러운 곳이 있다. 카페 디플랫은 작은 정원 같은 테라스가 있어 여유롭게 커피를 즐길 수 있다. 또 건물의 벽면이 통유리로 되어 있어 밖의 푸른 식물들을 감상하며 잠시나마 도심에서 벗어나 사색에 잠기기도 좋다. 우드 소재로 연출한 실내는 심플하면서도 멋스럽다. 메뉴 또한 단출한데 드립커피와 커피 종류 그리고 파이 디저트가 준비되어 있다. 공간이 주는 여유와 커피가 주는 달콤함을 누리며 힐링하기에 제격이다.

add 경기도 파주시 문발동 626-15
tel 070-4155-0303
open 12시30분~19시 (매주 화요일, 매월 15일 휴무)

CREDIT

에디터

권아름

TAGS
서울 근교 여행 #파주편

디저트 나와라 뚝딱!

디저트 나와라 뚝딱!

여름하면 절로 떠오르는 시원한 디저트, 이젠 집에서 만들자. 손쉽게 빙수와 아이스크림을 만들 수 있는 여름 가전을 모았다.

 

ⓒ브레빌

 

브레빌 아이스크림 메이커 BCI600

자체 냉각 컴프레서가 탑재되어 빠른 시간 안에 아이스크림을 만들 수 있는 브레빌의 아이스크림 메이커는 사전 냉각 시스템인 프리쿨 기능까지 갖췄다.  사용 5분 전에만 작동시키면 영하 30도까지 온도가 떨어지기 때문에 가동 후 얼마 지나지 않더라도 재빨리 차가운 아이스크림을 만들어낸다. 특히 경도를 12단계로 조절할 수 있는데, 덕분에 과일이나 퓌레 등을 넣어 젤라또나 아이스크림 등을 원하는 질감에 맞춰 쉽게 구현할 수 있다. 80만원대,

 

 

쿠오레 아이스크림 메이커 UCR-500

콤팩트한 크기지만 기능만큼은 확실하다. AC모터와 4개의 기어로 최대 2만 회 정도 회전 횟수를 자랑해 얼린 과일만 있으면 작은 입자로 인한 부드러운 식감으로 사르르 녹는 아이스크림을 만들어내기 때문.  너비는 좁고 높이는 296mm 정도로 미니멀한 사이즈로 주방 선반이나 보관함에 두어도 공간을 크게 차지 않아 어디든 쉽게 둘 수 있다. 가격 문의.

 

ⓒ위즈웰

 

위즈웰 설레임 눈꽃빙수기 WB800

이름처럼 부드러운 입자를 만들어내기 위해 티타늄 칼날과 여러 개의 날이 얼음을 고정해 안정적인 회전을 돕는 회전형 프레스 방식을 차용했다. 또한 원하는 빙질과 굵기를 위해 빙질 조절 나사를 두었는데, 나사를 시계방향으로 끝까지 돌려놓은 후, 반대 방향으로 조금씩 돌리며 원하는 정도의 얼음 입자로 만든 빙수를 맛볼 수 있을 것. 이외에도 소음을 방지하기 위한 저소음 모터를 탑재했고, 외관은 블루, 민트, 화이트, 핑크 등 네 가지 컬러 옵션을 두어 취향의 폭을 넓혔다. 9만원대.

ⓒ애프터눈코리아

 

캐로스에프터눈 눈꽃빙수기 CIM-139WT

이전 시리즈에 비해 몸집을 한층 줄인 캐로스애프터눈의 수냉식 제빙기 CIM-139WT는 무게와 사이즈 모두 한층 줄였을 뿐 아니라, 원버튼 전자식 제어방식을 도입해 조작법까지 간소화하며 편의성까지 높였다. 전면커버는 탈착형으로 제작해 위생 관리가 생명인 제빙기를 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신경썼는데, 액상 재료를 주입하고 저장하는 드럼 또한 분리형으로 만들어 깔끔한 빙수만을 접할 수 있도록 신경썼다, 2백만원대.

CREDIT

에디터

이호준

TAGS
서울 근교 여행 #파주편

사색의 공간

사색의 공간

복잡한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 사색에 잠길 수 있는 3곳을 소개한다.

성수동, 그린랩

서울숲의 유명 맛차 브랜드 맛차차 건물에 위치한 그린랩은 카페 겸 전시 공간으로 도심의 혼잡과 소음을 떠나 고독을 즐기는 나만의 시간을 선사한다. 네이버 예약 시스템을 통해 1인당 1시간에 1만7천원, 2시간에 2만3천원으로 운영되는 이곳은 짙은 녹음으로 가득한 서울숲의 전경을 바라보며 좌식 의자에 앉아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곳이다. 카운터에서 결제 후 제공되는 라탄 바구니를 받아 2층에 위치한 좌식 공간으로 올라가 원하는 자리에 착석 하면 된다. 이 바구니 안에는 야채칩과 꽃, 책, 꽃병, 메모지, 펜 등이 담겨있어 메모를 하거나 책을 읽으며 조용히 쉬워갈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한다.

https://www.instagram.com/p/CAZ17o8pUMD/?igshid=6s24lvu0qzct

청담동, 소전서림

청담동에 위치한 프라이빗 도서관 소전서림은 문학 및 예술 도서관으로 도서 이용은 물론 강좌와 공연 등의 예술 살롱 컨텐츠를 운영한다. 소전서림은 반일권 3만원, 일일권 4만원으로 운영되는 유료 도서관이다. 대게 무료로 운영되는 도서관과는 무엇이 다를까? 공간감이 느껴지는 높은 층고과 새하얀 벽으로 둘러쌓여 이곳의 이름인 소전서림素磚書林이 지닌 의미인 ‘흰 벽돌로 둘러싸인 책의 숲’과 닮아있다. 이곳에 상주하는 북큐레이터는 맞춤형 도서 도슨트와 도서 추천 서비스를 제공하며 혼자만의 고립된 장소를 위한  1인용 서가가 마련되어있다.

남양주, 마이포터리

남양주에 위치한 도자기 공방 겸 카페 마이포터리는 1층은 도자기 공방으로, 2층은 음료 및 디저트를 즐길 수 있는 카페로 운영된다. 통창으로 들어오는 따뜻한 햇살과 이국적인 분위기의 인테리어로 마치 동남아에 온 듯 한 설레임을 안겨주는 것이 특징. 1층에서 진행되는 도자기 원데이 클래스는 손작업 4만원, 물레 체험 3만원으로 운영된다. 최근에는 여름의 따사로움을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좌식 옥상 카페도 오픈했다고.  마이포터리는 노키즈 존으로 운영된다고 하니 잠시 복잡한 서울에서 벗어나 도자기 체험도 하고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보길 추천한다.

CREDIT

에디터

원지은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