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그, 저거 줘!

저그, 저거 줘!

저그, 저거 줘!

소장하고 싶은 저그를 모았다.

 

수공예로 제작해 미묘한 굴곡이 느껴지는 몸체와 큼직한 손잡이가 특징인 플로우 저그는 펌리빙 제품. 가격 문의.

 

하이메 아욘의 뉴 로만 컬렉션 중 하나인 아우구스투스는 고대 그리스 로마 시대에 사용하던 암포라에서 영감을 받았다. 파올라씨 제품으로 루밍에서 판매. 98만원.

 

푸른색을 배경으로 흰 물감을 풀어놓은 듯한 마블링이 인상적인 마블드 밀크 저그는 헤이 제품. 가격 문의.

 

각진 손잡이와 원통 형태의 넓은 개구부로 구성된 투브 저그는 무토 제품. 14만2천원.

 

앙증맞은 나무 손잡이와 유약 처리를 하지 않은 흙의 거친 질감을 살린 바닥 면이 매력적인 드립 서버는 최대규 도자공작실에서 제작한 것으로 요소 갤러리에서 판매. 6만원.

 

강아지를 모티프로 제작된 밀자 Mirza 티포트는 전용 덮개를 입힐 수 있어 따뜻하게 차를 마실 수 있다. TSE&TSE 제품으로 루밍에서 판매. 31만5천원.

 

코발트 블루와 크림색 컬러가 묘한 조화를 이루는 딥 저그는 리차드 브랜든 제품으로 더콘란샵에서 판매. 20만원.

 

눈이 편안한 색감과 굵게 각진 여덟 개의 면으로 투박한 매력을 더한 김세열 작가의 팔각 저그는 요소 갤러리에서 판매(드리퍼 별도 판매). 3만2천원.

 

미묘한 음영으로 분위기를 더한 다크 그레이 컬러의 카르티오 피처는 이딸라에서 판매. 15만9천원.

CREDIT

에디터

이호준

TAGS
저그, 저거 줘!

THE ONLY ONE, PARNELL

THE ONLY ONE, PARNELL

어떻게 하면 보다 윤택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수 있을까. 40여 년간 고민하고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해온 멀티 가구숍, 파넬 이야기.

 

이전 사옥이었던 논현동 파넬의 쇼룸. 디스트릭 에잇 District Eight의 오빗 암체어 Orbit Armchair와 골드 벨벳의 오토만 그리고 엑서터 테이블 Exeter Table이 놓여 있다.

 

클래식하고 로맨틱한 스타일의 가구를 찾을 때 빼 놓을 수 없는 숍이 있다. 파넬이 그 주인공이다. 국내에서는 흔치 않은 가족 회사로 운영되고 있는 파넬은 아버지 때부터 사용하고 경험해 온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그만큼 가족의 애정과 노고가 가득 담겨있는 제품을 선보이는 것이다. 1979년 홈인테리어와 관련한 제품의 수출을 시작으로 시대의 변화와 트렌드에 따라 국내에서 만나기 어려운 해외의 다양한 브랜드 가구와 소품, 패브릭 등을 수입했다. 그로부터 지금까지 항상 도전적인 행보를 멈추지 않았는데, 그중 하나가 가족들이 모여 살고 있는 집을 파넬의 가구와 소품으로 채운 파넬 하우스다. 이는 일상에서 가구가 어떻게 활용될 수 있는지 직접 보여줌으로 써 고객들에게 한발 더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또한 2018년에는 경기도 용인에 드넓은 자연을 배경으로 프랑스 저택의 분위기를 자아내는 빌라드 파넬을 오픈했다. 지금까지 소개해온 프랑스 수입 가구 브랜드 몽티니 Montigny부터 호주의 하버 Harbour, 파넬에서 자체 제작한 가구를 비롯해 하이엔드 아웃도어 가구 브랜드인 벨기에의 트리부 Tribù를 국내에 정식 론칭하면서 전문적인 아웃도어 가구의 시장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용인에 있는 빌라드 파넬은 드넓게 펼쳐진 자연 속에 위치한다.

 

더욱이 트리부를 들여온 계기는 드넓은 야외 테라스나 루프톱이 아닌 작은 발코니에서도 바쁜 하루의 고단함을 내려 놓고 쉬고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제안하고 싶어서였다. 더불어 진정한 휴식과 편안함을 제공하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가 되고자 하는 바람도 있었다. 파넬은 새로운 브랜드를 국내에 소개하는 데 있어서도 ‘House like Home’이라는 기업 철학을 바탕으로 모든 이들이 보다 윤택하고 풍요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민한다. 이러한 고민은 용인에 있는 빌라드 파넬만 봐도 알 수 있다. 파넬에서 소개하는 다양한 제품이 파넬만의 해석과 스타일링으로 연출되어 있으며, 가구와 소품이 하나의 브랜드인 마냥 조화롭게 어우러져 있다. 지금 당장 고객들의 집에서도 쉽게 적용할 수 있을 만큼 실용적이면서도 근사하다.

 

용인에 있는 빌라드 파넬은 드넓게 펼쳐진 자연 속에 위치한다.

 

쇼룸 맞은편에는 카페동이 있는데 파넬에서 판매하는 가구로 꾸며 손님들이 자유롭게 커피를 즐기면서 직접 가구를 만져보고 경험할 수도 있다. 유행을 좇는 것이 아니라 파넬만의 스타일을 유지하면서 끊임없이 도전하고 개척하는 파넬. 그들의 진보적인 행보는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오는 5월에는 더 레지던스 The Residence 쇼룸을 오픈할 예정이다. 이곳에서는 실제 집같은 공간을 통해 다양한 가격대의 파넬 자체 브랜드 제품과 아웃도어 가구를 선보이며 고객들에게 가까이 다가가고자 한다. 앞으로 이곳이 또 어떤 모습으로 우리의 감성을 자극할지 기대되는 이유다. 사람들이 풍요로운 라이프스타일을 누릴 수 있도록 쉼없이 고민하고 노력하는 파넬의 진심이 더 많은 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기를 바란다.

 

빌라드 파넬의 리셉션 공간.

 

별도의 전시 공간을 유리 온실처럼 만들어 자체 제작한 침대를 전시하고 있다.

 

앤티크하우스 Antique House의 테이블은 접이식으로 필요에 따라 확장할 수 있다. 조명과 소품, 유화 모두 파넬 컬렉션.

 

글래머러스한 느낌으로 연출한 빌라드 파넬 카페의 화장실.

 

네덜란드 브랜드 우븐플러스 Wovenplus의 스퀘어 라운지 체어가 놓인 카페에서는 정원을 바라보며 커피를 즐길 수 있다.

 

 

1 트리부, 엘리오 소파

2 트리부, 타오 다이닝 테이블

3 트리부, 토스카 다이닝 체어

4 트리부, 토스카 데이베드

CREDIT

에디터

권아름

TAGS
저그, 저거 줘!

DRESS UP YOUR KITCHEN!

DRESS UP YOUR KITCHEN!

올봄에는 주방을 머무르고 싶은 감각적인 공간으로 탈바꿈시켜보자. 3가지 컬러의 코웨이 아이콘 정수기가 놓인 주방에서 나만의 스타일을 찾아보는 것도 좋겠다.

 

*본 콘텐츠는 코웨이의 지원을 받아 제작되었습니다.

 

OATMEAL BEIGE ×COLORFUL KITCHEN

팬데믹 시대,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우울감도 깊어질 수 있다. 그럴수록 주방의 산뜻한 컬러 인테리어가 도움이 된다. 특히 블루 계열은 긴장감과 불안감을 가라앉히는 데 효과적이다. 전체 도색이 부담스럽다면 상부장이나 아일랜드 쪽에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겠다. 코웨이 아이콘 정수기 오트밀 베이지는 어떠한 컬러와 믹스해도 잘 어울린다. 방문 관리 없이 손쉽게 자가 관리할 수 있어 코로나 시대에 더욱 안심하고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PLUS ITEMS

1 공간을 화사하면서도 생동감있게 만들어주는 펜던트 조명은 카르텔.
2 은은한 골드 컬러의 샐러드 서버는 펌리빙 제품으로 짐블랑에서 판매.
3 절제된 정형미가 돋보이는 킨크 화병은 무토 제품으로 노르딕 네스트에서 판매.

 

 

RICOTTA WHITE × WARM MINIMAL KITCHEN

웜 미니멀리즘은 간결하지만 다소 차가울 수 있는 미니멀리즘에 따스함을 더한 스타일이다. 화이트 벽면에 우드 아일랜드를 배치해 간결하면서도 포근한 주방을 완성했다.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디자인의 코웨이 아이콘 정수기 리코타 화이트는 이러한 주방 스타일에 꼭 맞는 제품. 34cm의 슬림한 측면 사이즈로 주방을 여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간결한 디자인으로 2020 굿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하기도 했다.

 

PLUS ITEMS

1 행잉 램프에서 영감받아 제작된 넬슨 버블 램프는 허먼 밀러 제품으로 짐블랑에서 판매.
2 장 프루베가 디자인한 타부레 솔베이 테이블과 스툴은 모두 비트라.

 

 

TRUFFLE SILVER × MODERN KITCHEN

다크 그레이 아일랜드에 고급스러운 나무 소품으로 장식한 주방은 시크하면서도 도시적인 느낌을 자아낸다. 여기에 첨단 기술로 무장한 각종 주방 가전을 장착하면 최첨단 주방으로 탈바꿈시킬 수 있다. 코웨이 아이콘 정수기는 스스로 진단하고 음성으로 알려주는 것은 물론 IoCare 앱으로 음용량까지 확인할 수 있는 똑똑한 제품이다.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된 트러플 실버 컬러는 모던한 주방 스타일에 꼭 어울린다.

 

 

PLUS ITEMS

1 주방을 싱그럽게 하는 식물 심기에 좋은 화분은 앤트레디션 제품으로 이노메싸에서 판매.
2 기하학적인 모양이 돋보이는 코 체어는 메누 제품으로 짐블랑에서 판매.

 

CREDIT

에디터

문은정(프리랜서)

포토그래퍼

임태준

stylist

민송이

assistant

이지연·라해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