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지은 라이프스타일 에디터 조선, 병풍의 나라

원지은 라이프스타일 에디터 조선, 병풍의 나라

원지은 라이프스타일 에디터 조선, 병풍의 나라

아모레퍼시픽 미술관에서 개최한 <조선, 병풍의 나라> 기획전은 궁중과 민간에서 제작하고 사용한 병풍의 종류와 특징을 조명하는 동시에 다양한 그림에 담긴 이야기와 오늘까지 우리 생활 속에서 차지하고 있는 의미를 찾아보고자 기획됐다.

 

아모레퍼시픽 미술관

 

일월오봉도 8폭 병풍

 

70여 점이 넘는 4~5m의 대형 병풍을 8개의 전시실에 나눠 펼쳐 보였는데, 지하 공간의 미술관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맞이한 ‘금강산도 10폭 병풍’을 보고는 ‘아, 이 전시 기대했던 것보다 더 웅장하고 장엄하겠구나’ 싶었지만 시간이 넉넉지 않아 찬찬히 둘러보지 못하는 내 상황이 안타까웠다. 전시 중 가장 마음에 들었던 병풍은 ‘일월오봉도 8폭 병풍’이었다. 19세기에서 20세기 초반에 만들어진 것으로 비단에 채색한 것이었는데 다른 병풍과 달리 한눈에 봐도 높은 채도의 색감으로 눈길을 사로잡아 이끌리듯 작품 앞으로 걸어갔다. 해, 달, 성진, 오악 등을 포함한 십이장과 군주의 덕성을 상징하고 보호하는 각종 자연물을 그린 것으로 조선시대 국왕의 권위를 가장 직접적으로 상징하는 그림이다. ‘일월오봉도 8폭 병풍’이 색감에 이끌려 사로잡혔다면, ‘자수 병풍관’은 처음 접해보는 스타일의 병풍일 뿐 아니라 정교하고 알록달록한 색실의 색감이 아름다워 가장 기억에 남았다. 자수 병풍은 일반 병풍보다 제작 기간이 길고 비싸기 때문에 왕실이나 일부 계층에서나 사용했던 고급 병풍이었다. 자수 공예의 섬세함과 우아함을 느끼기 위해 멀리서도, 가까이 다가가서도 한참을 바라봤다. 조선시대의 병풍은 많은 사람이 동시에 교감할 수 있는 가장 큰 회화의 형식이었으며, 현재까지도 행사나 의식 혹은 장식 등 일상에서 사용되고 있지만, 이처럼 병풍 자체를 대조적으로 살펴보고 조명한 전시는 드물었기 때문에 근래 들어 가장 뜻깊고 유익하며 감동을 받은 전시가 아닌가 싶다. <조선, 병풍의 나라>전은 12월 23일까지 아모레퍼시픽 미술관에서 감상할 수 있다.

tel 02-6040-2345

CREDIT

에디터

원지은

TAGS
[메종 X 프린트베이커리 이벤트] 연말 선물로도 좋을 식기

[메종 X 프린트베이커리 이벤트] 연말 선물로도 좋을 식기

[메종 X 프린트베이커리 이벤트] 연말 선물로도 좋을 식기

연말 홈파티에서 맛있는 음식을 더 맛있게 담아줄 식기를 소개합니다. 맛도 기분도 좋아지는 식기들로 테이블을 꾸며보세요.

 

유자 접시

 

포도 접시

 

주병 세트

 

<메종>과 프린트베이커리가 함께하는 아트 프로모션 4탄. 이번에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의 일러스트레이션으로 익히 알려진 프랑스 일러스트레이터 티보 에렘과 프린트베이커리의 콜라보 식기입니다. 자연의 본질, 동서양의 문화적 유대에서 큰 영감을 받아 입체적이고 생생한 그의 특유의 그림체를 담았습니다. 상큼한 유자, 포도 접시와 달달한 건포도, 크렌베리가 그려진 주병세트를 오직 메종에서만 특별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합리적인 가격대라 연말 선물로도 제격인 <PRINT BAKERY x Thibaud Hérem> 제품들을 지금 만나보세요.

 

[PRINT BAKERY x Thibaud Hérem]

작품 판매가

> 접시 1ea (2type / 유자, 포도) \50,000 -> (5%할인) \47,500

> 주병세트 1set \60,000 -> (5%할인) \57,000

프린트베이커리 바로 가기 https://goo.gl/JZJ79C

 

*메종 Maisonkorea 코드 입력시 5% 할인 적용(오직 온라인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하며, 오프라인 매장 할인 혜택 적용 불가)

*12월 31일까지 프린트베이커리에서 판매하는 해당 제품 구입시 ‘Maisonkorea’를 쿠폰번호에 입력하시면 5%할인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작품 주문시, 배송까지 2주 정도 소요 예정

CREDIT
TAGS
연말 선물로 제격인 다이어리&캘린더

연말 선물로 제격인 다이어리&캘린더

연말 선물로 제격인 다이어리&캘린더

추워지는 날씨, 여기저기 들리는 캐롤, 싱숭생숭한 마음과 함께 다가오는 2019년. 새롭게 한 해를 맞이하는 달인 지금, 새로운 다이어리만큼 연말 선물로 제격인 것이 없다. 디자인, 내지, 쓰임새까지 취향별로 골라보자.

https://www.instagram.com/p/Bp5g5hXgPdN/?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초이시 Choisy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브랜드만의 감각적인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는 초이시. 심플하지만 고품질의 소재와 컬러로 질 높은 외관을 보여준다. 내지도 간결하며 필요한 요소만 포함되어있어 군더더기 없이 실용적이다. 매년 꾸준히 초이시 스케줄러를 출시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초이시만의 스타일리시한 스테이셔너리를 판매한다. 자랑스럽게도 유럽 최대 리빙 박람회 메종&오브제에서 2018년 기록, 세계가 주목하는 한국 디자인 브랜드에 선정되기도 했다. 초이시의 앞으로의 행보가 궁금해진다.

instagram @choisystudio
web www.choisystudio.com

 

 

https://www.instagram.com/p/Bq9kNVoDZsm/?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올드채널 OLD CHANNEL

미니멀하고 빈티지한 디자인의 라이프스타일 숍인 올드채널. 유니크한 컬러와 심플한 폰트로 소설책을 닮은 디자인이 눈에 띈다. 만년 다이어리라 받는 사람도 주는 사람도 부담 없이 실용적인 제품. 다이어리뿐만 아니라 컬러풀하고 빈티지한 메모패드, 폰 케이스, 체크리스트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현재 다이어리를 구매하면 ‘2019년 빈티지 캘린더 엽서’ 6매를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되고 있으니 센스 있게 다이어리와 함께 엽서를 선물하는 것도 좋을듯하다.

instagram @old_channel
web www.old-channel.com

 

 

https://www.instagram.com/p/BRqA6YQlg6Q/?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오롤리데이 oh lolly day

위트 있는 캐릭터로 심플하면서 아기자기한 제품을 선보이는 오롤리데이 O’Ld. 이미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제품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브랜드다. 오롤리데이의 일반적인 다이어리뿐만 아니라 월별로 바꿔쓸 수 있는 먼슬리 다이어리를 유독 소개하고 싶다. 일 년 동안 똑같은 다이어리를 지겹다고 생각각하는 이들에게 딱이다. 가볍고 휴대하기 좋은 사이즈이면서도 월별 다른 컬러들로 구성돼 쓸 때마다 다음 달이 기다려지는 제품이다.

instagram @ohlollyday
web www.oh-lolly-day.com

 

 

https://www.instagram.com/p/BdM5V9LBbB0/?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스탠다드러브댄스 STANDARD LOVE DANCE

일러스트레이터 이공의 브랜드로, 키치한 캐릭터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굿즈들을 제작하는 스탠다드러브댄스. 동글동글한 캐릭터와 팝한 컬러 디자인으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지니고 있다. 요즘 다시 유행하고 있는 육공 다이어리로 제작돼 마음대로 페이지를 구성할 수 있어 효율성도 높다. 여기에 반짝이는 금속 펜던트인 다이어리 참으로 데코하면 귀여움을 한 단계 더해줄 수 있다.

instagram @standardlovedance
web www.standardlovedance.com
add 서울시 마포구 연남동 227-37 1층
open 매일 오후 2시~8시

 

 

https://www.instagram.com/p/BdjJBFBjlf6/?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프렐류드 PRELUDE

‘프렐류드’는 음악에서 전주가 연주되기 전 시험 삼아 연주되는 도입곡을 의미하는 말로, 기록을 통해 기억을 새길 수 있는 노트를 만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년도 구애 없이 편하게 쓸 수 있는 만년 다이어리 형식에 셀프 조립을 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 매력 있는 여러 컬러의 커버와 나에게 맞는 내지를 선택하여 커스텀을 할 수 있어 내 마음에 쏙 드는 다이어리를 만들 수 있다. 2공 다이어리라 사용에도 불편함이 없어 흠잡을 것 없는 다이어리다.

instagram @preludestudio
web www.preludestudio.co.kr

 

 

https://www.instagram.com/p/BnnTDwSA3fD/?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덴스 THENCE

‘일상의 작은 시작점’을 모토로 우리가 쉽게 소비하거나 지나치는 일상을 디자인하는 브랜드 덴스. 다양한 편집숍에 입점될 정도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팝한 그래픽과 컬러로 키치한 느낌이 가득한 문구, 액세서리, 의류, 가방까지 여러 분야의 제품을 선보인다. 그중 다이어리는 다양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여러 가지 제본 방식으로 취향에 맞게 고를 수 있어 선택폭이 넓다보니 많은 이들이 찾는 스테디셀러라 할 수 있다.

instagram @thencestudio
web www.thence.co.kr
add 서울시 종로구 원남동 율곡로 185
open 목-토요일 오후 2시~7시

 

 

https://www.instagram.com/p/BpjLSc0jiBT/?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올라이트 ALLWRITE

이름부터 센스 가득한 올라이트는 모든 일들을 기록하고 싶어 하는 기록광들을 위해 감각적이면서도 심플한 디자인의 문구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클래식하고 심플한 디자인의 다이어리로 군더더기 없는 다이어리를 찾는 이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제품이다. 창전동 골목에 있는 작은 올라이트 숍에 가면 감각적이면서 센스 있는 다양한 스테이셔너리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어 숍을 나설 때는 다이어리만 손에 들려있지 않을 것이다.

instagram @allwrite_shop
web www.oneand-all.com
add 서울시 마포구 창전동 2-34번지 1층 올라이트
open 금-일요일 오후 1시~6시

 

 

달실 DALSIL

한국 문화에서 받은 모든 영감들을 제품으로 만들어나가는 달실. 다이어리를 잘 쓰지 않거나 귀찮아하는 이들에게는 월력을 추천한다. 매월 마치 손으로 그리고 적은 듯한 디자인으로 투박한 멋과 보기만 해도 마음이 평온해지는 특유의 따뜻한 분위기들이 매력적이다.

instagram @___dalsil
web www.dalsil.com

 

 

https://www.instagram.com/p/BqT0I4mgUxo/?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웜그레이테일 WARMGREY TAIL

일러스트레이션을 기반으로 다양한 제품을 만드는 웜그레이테일. 김한걸 일러스트레이터와 이현아 아트디렉터 부부가 작은 스튜디오에서 시작한 브랜드이기도 하다. 얼마 전 망원동에 쇼룸을 열어 더욱 다양한 제품을 눈으로 볼 수 있게 되었다. 주로 자연을 담은 디자인이 많은데 여러 동물들로 열두 달이 채워져있는 월력을 만날 수 있다. 다양하지만 채도가 낮은 컬러와 간단한 선들로 스케치된 일러스트를 보고 있으면 저절로 입가에 미소가 지어진다.

instagram @warmgreytail
web www.warmgreytail.com
add 서울시 마포구 망원동 포은로94, 2F
open 수-금요일 오후 1시30분~7시30분, 주말 오후 12시~7시30분

 

 

https://www.instagram.com/p/Bp9Q5w7D5SV/?utm_source=ig_web_button_share_sheet

센 sen

독특하면서 미술 작품 같은 디자인들로 엽서와 달력들을 제작하고 있는 센. 부드러우면서도 강렬한 색감에 생동감 있는 거친 붓 터치로 이국적인 삽화들이 포인트다. 벽에다 붙여 두면 마치 포스터 같은 효과로 공간의 분위기를 생기 있게 만들어줄 캘린더. 이런 그림체에 관심이 많다면 작가가 운영하는 아트 클래스도 수강해보는 것을 추천한다.

instagram @s_e_n_s_e_n
web www.senproduct.modoo.at

CREDIT

에디터

강서윤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