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een Touch

가드너와 플로리스트가 공간을 식물과 꽃으로 장식했다. 공간에 대한 이해가 깊다면 식물 한 점, 꽃 연출 하나만으로도 생기가 느껴지게 탈바꿈할 수 있다.     오브제가 된 식물 플랜트숍 그라운드 이지연 눈높이의 선반에 둘 식물이라 옆에서 봤을 때 더 보기 좋은 식물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