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실의 힘!

거실은 여전히 집 안의 중심이다. 거실에서도 소파는 전체 분위기를 결정하는 데 비중이 큰 가구다. 신혼부부에게 추천하고 싶은 소파를 모았다.   프레임과 쿠션, 커버 캔버스로 구성된 3인용 ‘캔 소파’는 조립식으로 이동이 간편하지만 편안하고 내구성이 뛰어나다. 이노메싸에서 판매. 3백6만원.

가격 대비 고품질 소파

5백만원대 소파를 3백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는 기회!   발도 소파 플라비오 소파 수입종합가구 브랜드 도무스디자인에서 이태리 프리미엄 소파 브랜드 ‘폴로디바니’를 새롭게 출시했다. 폴로디바니 신제품은 전동 리클라이너 기능을 갖춘 4인용과 코너형, 헤드레스트 기능을 지원하는 카우치형 총 3가지 타입의 제품으로 구성되었으며, 100% 천연 소가죽을 사용해

Peaceful house

많은 식구들이 어울려 살지만 각자 독립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배려한 집을 소개한다. 3대가 함께 지내는 이 집에서 가족들은 화목하고 평화로운 일상을 보낸다. 대가족이 모두 모이는 거실. 메인 전등 없이 무드 등과 보조 조명만으로 깔끔하게 꾸몄다. 천장에 달아 놓은 조명은

It’s my Style

유행하는 아이템 없이 집주인의 개성으로 채운 집을 만나기가 더욱 어려워진 요즘, 비하우스 김지영 실장의 집은 훌륭한 예가 될 것이다. 작은 응접실처럼 꾸민 거실. 부술 수 없는 내력벽을 벽난로 장식으로 마감한 점이 아이디어다. 거실에서 바라본 다이닝 공간과 주방.

어느 미니멀리스트의 공간

담백한 기운을 간직한 미니멀리스트가 사는 공간을 그려보았다. 컬러를 배제하고 장식을 최소화한 여백의 미를 엿볼 수 있는 공간이다. 블루 컬러를 가미한 하얀 거실 깔끔한 인상을 줄 수 있는 흰색 소파를 선택했다면 과감하게 벽에도 여백을 남겨보자. 공간이 단조로워질 것 같아 고민이라면 쿠션이나

올해만 살 수 있는 의자

2017년 한정판으로 출시되는 하이메 야욘 디자인의 로 체어. 편안하고 아늑한 상태를 추구하는 덴마크의 라이프스타일 ‘휘게 Hygge’가 트렌드인 요즘. 북유럽 가구 브랜드 프리츠 한센에서 출시한 로 Ro체어는 이런 라이프스타일을 향유할 수 있는 가구로 주목 받고 있다. 스페인 출신의 디자이너 하이메아욘 Jaime Hayon이 2013년

Urban OASIS

실내 건축가이자 보석 디자이너인 마크 들로슈는 프랑스 툴루즈에 있는 좁은 집을 컨템포러리한 방갈로처럼 꾸몄다. 이곳에서는 1년 내내 바캉스가 이어진다.   중정 안. 커다란 무화과나무 아래에는 토드 분체 Tord Boontje가 모로소 Moroso를 위해 디자인한 암체어 ‘섀도위 Shadowy’가 놓여 있다.  

독서하기 좋은 날

거실을 작은 도서관처럼 꾸민 인테리어 디자이너 유미영의 집. 커다란 테이블에 앉아 집중해서 책을 읽거나 소파에 드러누워 가벼운 마음으로 책장을 넘기기도 한다. 사시사철 책을 읽게 되는 장소다.   화사하고 고요한 도서관 같은 거실. 흰색 찬넬 선반은 레어로우, 아래쪽에 둔 서랍장은 미국 사무

책 읽는 거실

언제부턴가 책을 읽는 사람들이 부쩍 줄었다. 그 이유는 SNS의 확산 때문일 것이다. 빠르게 돌아가는 세상 속에서 잠시 아날로그적인 감성을 누려보는 것은 어떨까. 시간을 내서 책장을 넘겨 보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쉬어 가기 충분하다. 책 읽는 즐거움이 배가될 수 있는 책가도 작품 아래 놓인 푹신한 소파에 책과 마주하는 시간을

공간별 데커레이션 아이템_거실 편

이 봄, 홈 드레싱을 꿈꾸는 이들을 위한 공간별 데커레이션 아이템을 소개한다. 러그와 패브릭, 공간에서 포인트 역할을 할 가구와 소품까지 새로운 분위기의 공간을 위한 데커레이션 아이템이 가득하다. LIVING ROOM나무 가구와 원색의 소품이 만났다. 나무 가구가 많으면 분위기가 무거워질 것 같아 걱정이라면, 과감한

Load More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