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신해서 좋아

폭신해서 좋아

폭신해서 좋아

두툼한 방석 같은 푸프 스툴. 편안하게 다리를 올려놓는 오토만이나 착석감이 뛰어난 의자로 쓸 수 있는 유용한 아이템이다.

철제 프레임에 둥근 시트를 올린 TS 퍼프 라운드는 덴마크 디자인 스튜디오 감프라테시가 디자인한 것으로 구비 제품. 이노메싸에서 판매. 가격 미정.

물방울 모양의 스틸라 벨벳 퍼프 포레스트는 벨벳 소재로 마감해 부드럽고 고급스럽다. AYTM 제품으로 에이치픽스에서 판매. 54만원.

다양한 패턴, 색상의 패브릭과 자수 원단을 조합해 화려하고 이국적으로 완성한 도넛 스툴은 모로소 제품. 가격 미정.

폴리우레탄으로 속을 채운 타토 Tato는 신축성이 좋은 패브릭으로 커버링해 탈착이 손쉽고 세탁이 용이하다. 웰즈에서 판매. 60만원대.

나무 프레임에 폴리우레탄 폼, 깃털로 채운 해크니 푸프 Hackney Pouf는 영국 디자이너 세바스찬 롱이 디자인한 것으로 헤이 제품. 이노메싸에서 판매. 71만원.

두껍고 내구성이 좋은 패브릭을 씌운 오토만 타프 Tarp 그린은 가리모쿠 제품으로 리모드에서 판매. 35만7천원.

따뜻하고 부드러운 촉감을 지닌 글라오우이 Glaoui는 간 Gan 제품으로 유앤어스에서 판매. 1백68만원.

둥글고 통통한 모양이 인상적인 니트 패브릭 스툴 모찌는 네덜란드 디자이너 헬라 융에리위스가 디자인한 것으로 비트라 제품. 가격 미정.

타원 형태라 좌우로 흔들리는 셜록 스툴은 크바드랏 원단으로 제작된 것으로 비아인키노 제품. 65만원.

 

CREDIT

에디터

최고은

assistant

원지은

TAGS
폭신해서 좋아

앉고 기대고 쉬라!

앉고 기대고 쉬라!

편하게 기대 앉아 쉬고 싶을 때는 라운지 체어만 한 것이 없다.

벨벳과 호두나무 원목의 조화가 멋스러운 ‘부엘라 하이백 체어’는 부드러운 곡선의 실루엣이 특징이다. 위트만 제품으로 보에에서 판매. 7백80만원대.

테니스공의 곡선에서 영감을 받은 ‘아몰라’ 체어는 형태에서 주는 우아함과 기품 있는 곡선이 특징. 보켄셉에서 판매. 5백27만원.

덴마크 디자이너 한스 베그너가 디자인한 ‘플래그 할야드’는 양가죽 소재의 목 베개를 더해 더욱 편안하고 고급스럽다. 에이후스에서 판매. 가격 미정.

일본 사무라이가 착용한 갑옷의 이름을 딴 작은 안락의자 ‘도 마루’는 부드럽게 중첩된 두 개의 보디에 가죽을 덧대 묵직한 매력을 선사한다. 인피니에서 판매. 5백98만원.

등나무를 엮어 만든 ‘폭스 라운지 체어’는 소재에서 느낄 수 있는 이국적인 분위기와 독특한 형태, 정교함이 특징이다. 덴스크에서 판매. 1백만원.

견고한 튜브 스틸 프레임에 통풍 효과가 있는 반투명 니트 패브릭을 사용한 ‘슬로 체어’는 거실이나 테라스에서 사용하기 좋다. 비트라에서 판매. 가격 미정.

얇은 스틸 프레임을 구부려 만든 팔걸이에 가죽 끈을 두른 비트라 시테 체어는 1930년대 탄생한 장 프루베의 초창기 대표 작품 중 하나다. 보에에서 판매. 4백만원대.

안락의자 ‘임스 라운지 체어&오토만’은 등받이에 기울기 조절 기능이 있어 편안하게 쉬기에 제격이다. 스페이스로직에서 판매. 가격 미정.

 

CREDIT

에디터

신진수

포토그래퍼

차가연

assistant

원지은

TAGS
폭신해서 좋아

내 친구의 집들이

내 친구의 집들이

집들이 선물도 센스있게 준비하자. 선물하기 좋은 인테리어 아이템 5가지를 모았다.

 

어느 공간에 둬도 잘 어울리는 비누. 프랑스 향수 제조의 주요 산지인 그라스 지방의 유기농 원료로 제작된 원석 비누는 사봉 젬므 제품으로 러쉬룸에서 판매. 개당 3만4천9백원.

 

콩, 야자, 율무, 녹차 등 식물성 원료와 르주르만의 공법으로 만든 액체 세제와 섬유유연제. 고농축 세제로 적은 양만 사용해도 세탁 후 은은한 향기를 만끽할 수 있다. 르주르에서 판매. 액체 세제 2만4천원, 섬유유연제 2만5천원. 세트 4만5천원.

 

스테인리스를 코퍼로 도금 처리한 마티니잔은 톰 딕슨 제품으로 10꼬르소꼬모에서 판매. 2개 세트 19만원.

 

털을 제거하고 곱게 마감해 만든 부드러운 소가죽으로 제작한 실내 슬리퍼. 신을수록 발 모양에 맞게 편해져 착용감이 좋다. 챕터원에서 판매. 8만4천원. 

 

 

타조 털을 천연 오일로 처리해 만든 먼지떨이는 페리고에서 판매. 특대 사이즈 11만2천원.  

 

CREDIT

에디터

이미라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