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의 전시

초여름의 싱그러움을 담은 두 개의 전시를 소개한다.     디뮤지엄에서 진행되는 <SOUNDMUSEUM: 너의 감정과 기억>전은 소리와 비주얼 아트가 결합된 공감각적인 전시다. 로빈 미나드, 다비드 벨비히, 크리스틴 오펜하임, 로버트 헨케 등 13인의 세계적인 작가들이 참여할 예정. 청각뿐 아니라 확장된 시각으로 이끌어주는

3월 전시 6

매서운 겨울이 이제야 서서히 그 끝을 보인다. 만물이 소생하는 3월, 우리 곁을 찾아올 여섯 가지 색의 전시를 소개한다.   故윤형근 화백의 개인전이 열리고 있는 데이비드 즈워너 갤러리.   단색으로 표현된 선과 면이 매력적인 작품.   선과

원지은 라이프스타일 에디터 ‘올해 첫 전시’

디 뮤지엄에서 진행 중인 <I Draw : 그리는 것보다 멋진 건 없어>전에 다녀왔다. 세계 각지에서 주목받고 있는 작가 16인의 드로잉과 일러스트레이션 등 350여 점의 작품을 만날 수 있는 볼거리 가득한 전시였다.   케이티 스콧   파예 투굿

엄마랑 아이랑

디뮤지엄이 현재 진행 중인 <PLASTIC FANTASTIC : 상상 사용법> 전시와 연계해 엄마와 아기를 위한 문화·사교 프로그램 '맘스 먼데이 MOM'S MONDAY'와 유아 및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 키즈워크룸 '투명 디자인 연구소'를 진행한다.   육아에 지친 엄마들만을 위한 'MOM'S MONDAY'

Fantastic! Kartell

플라스틱을 사랑하는 가구 브랜드 카르텔이 디뮤지엄에서 개최하는 <플라스틱 판타스틱> 전시 후원과 신제품 출시를 기념하며 디자이너 피에로 리소니를 한국으로 초청했다. 청담 카르텔 쇼룸에서 그와 특별한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 다양한 패브릭 중 고를 수 있는 소파 라르고. 20세기를 바꾼 기적의

샤넬의 마드모아젤

샤넬의 <마드모아젤 프리베> 전시가 서울 디뮤지엄(D MUSEUM)에서 7월 19일까지 개최한다. 바야흐로 전시 풍년이라고 해도 될 만큼 훌륭한 전시들이 곳곳에서 진행 중이다. 그 와중에 디뮤지엄에서도 어마한 전시가 시작됐다. 바로 샤넬의 <마드모아젤 프리베>. 시작도 전에 많은 사람들에게 관심과 이목을 받은 전시로 수많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