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FT, SHINE, PINK

따뜻한 봄 햇살과 어우러지는 자연스러운 컬러와 부드러운 질감, 은은한 반짝임까지 수채화처럼 은은한 핑크빛 메이크업을 완성시켜줄 뷰티템을 모았다.     1 돌체앤가바나 뷰티 ‘러브 콜렉터 블러쉬 오브 로즈’ 장미 꽃잎처럼 부드러운 텍스처로 가볍고 편안한 광채를 선사하며, 고농도 피그먼트를 사용해 장시간 메이크업을

Blooming Coral

꽃처럼 아름다운 신부를 더욱 화사하게 밝혀줄 블루밍 코럴 메이크업.     1 끌레드뽀 보떼 ‘파우더 블러쉬 듀오 #104’ 섬세한 파우더 포뮬러로 건강한 혈색을 표현하기에 제격인 코럴 블러셔 듀오. 채도가 다른 2가지 컬러를 레이어링해 연출하면 과하지 않은 치크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봄에는 핑크하세요

꽃잎으로 물들인 듯 사랑스러운 핑크 컬러 메이크업. 1 바비브라운 ‘롱웨어 스파클 스틱 #로즈쿼즈’ 촘촘한 펄 피그먼트가 바르는 순간 깔끔하게 밀착된다. 스틱 타입이라 사용이 간편한 것도 장점. 1.5g, 4만원. 2 랑콤 ‘옹브르 이프노즈 #P203 로즈 펄’ 눈가에 발라주면 은은한 펄이 깊고

Pale Pink

핑크의 사랑스러움과 아이보리의 우아함을 동시에 느끼고 싶다면? 작년에 유행한 로즈쿼츠보다 부드럽고 은은한 페일 도그우드 컬러를 추천한다. ERMANNO SCERVINO 두 가지 톤의 핑크 셰이드로 구성한 블러셔는 앤아더스토리즈. 우윳빛의 핑크 스웨이드와 가죽 소재를 매치한 숄더백은 질샌더.

SUMMER TABLE

차가운 레모네이드 한잔, 까슬까슬한 리넨, 테이블클로스…. 또 뭐가 있을까? 보다 상쾌하고 싱그러운 여름을 보내기 위해 꼭 필요한 것들. PORE CARE 더위에 지치고 늘어진 모공만큼 보기 흉한 것도 없을 터. 말끔하게 비워내고 탄탄하게 잡아주자. 1 이솝 ‘프림로즈 페이셜 클렌징 마스크’ 모공을

마법의 스틱

쓱쓱 긋기만 하면 꽃이 피어난 것처럼 자연스러운 혈색을 살려주는 스틱 블러셔가 돌아왔다. 컬러에 따라 얼굴의 볼륨을 살리고 윤곽을 더욱 또렷하게 만들어주니 하나쯤 꼭 챙겨두길. (위에서부터) 시슬리 ‘휘또 블러쉬 트위스트 파파야’ 생기 넘치는 코럴 컬러가 피부에 화사한 광채를 부여한다. 7만원. 겔랑

QUICK MAKEUP

바쁜 출근 시간, 쉽고 빠르게 화장할 수 있는 테마별 메이크업 아이템. point makeup 복잡한 색조 화장 없이 선명한 레드 립만으로 깔끔한 인상을 주는 포인트 메이크업 1 한 번 충전으로 최대 24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는 그램 노트북은 LG전자. 1백53만~2백45만원. 2 조르지오

사랑스러워

피부가 칙칙해 보일 때, 얼굴이 밋밋해 보일 때, 나이보다 어려 보이고 싶을 때. 이럴 때는 얼굴에 입체감을 주고 생기를 불어넣는 블러셔가 딱이다. 1 메리케이 ‘미네랄 치크 듀오’ 선명한 핑크 블러셔와 은은한 펄 하이라이터를 하나에 담은 멀티 블러셔. 2만7천원. 2 베네피트 ‘갤리포니아’ 캘리포니아의 따사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