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늑한 침실을 위해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메종티시아에서 연말을 맞이해 편안하고 따뜻한 느낌의 겨울 침실을 완성할 수 있는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메종티시아의 패브릭 제품인 ‘스티치 스프레드’와 은은한 컬러의 ‘린넨&벨벳 쿠션’은 보온 효과뿐 아니라 침실을 한결 포근하게 연출할 수 있으며 침실에 포인트 역할을 해

도심에서 만나는 호주 스타일

빅토리아 시대의 집을 자신의 스타일로 재구성한 호주 출신의 데커레이터 소머 파인. 그녀는 일과 가정의 조화를 위해 새로운 스타일의 집을 창조했다.   거실 겸 서재에서 바라본 밝은 다이닝룸은 어른들을 위한 공간으로 꾸몄다. 흰색의 낙엽송 바닥은 완즈워스의 더 내추럴 우드 플로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