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ICE with Cumin

By |

  안-클로드는 파리 16구에 있는 아파트에 일상적이지 않은 레시피를 적용했다. 1950년대에서 영감을 얻어 머스터드 옐로 컬러와 체크무늬로 매우 개인적인 스타일을 완성했다.   다이닝룸의 도미노 게임. 벽장은 안-클로드가 디자인했고 ACL 엑스포 ACL Expo에서 검은색과 겨자색을 번갈아 매칭해 제작했다. 테이블 ‘팰러스

이상한 나라의 검은 토끼

By |

  계묘년, 토끼가 초대하는 원더랜드 속으로.   고무장갑 손가락 끝에 전구가 맺힌 듯 위트 있는 조명 루지는 잉고마우러 제품. 가격 문의.   시공간이 분리된 미지의 세계에서 시간을 나타내는 듯 동화적인 시로코 벽시계는 타일 여러 개가 기하학적 조형미를 연출한다. 알레시코리아에서 판매.

Hermès Maison Universe

By |

  나날이 인기를 더해가는 에르메스 홈의 시작을 살펴보고 가벼움의 미학을 보여준 2022년 에르메스 홈 컬렉션을 소개한다.   에르메스를 생각하면 가죽, 가방이 먼저 떠오르겠지만 에르메스는 1920년대부터 패션뿐만 아니라 집을 위한 디자인 제품도 함께 선보여왔다. 에르메스의 홈 컬렉션은 언제나 집에서 영감을 받은

HAPPY HOLIDAY-LIVING

By |

  한 해를 마무리하며 특별한 선물을 고민하는 이들을 위해 <메종>이 준비한 풍성한 홀리데이 선물 리스트 #1   감각적인 연말을 부르는 홈 오브제리스트.   나오토 후카사와가 디자인한 데자부 거울은 알루미늄 소재의 테두리가 특징으로 바닥에 두어도 아름답다. 마지스 제품으로 루밍에서 판매. 105×105cm,

가을 홈 스타일링 아이템 #4

By |

  변화하는 계절을 맞아 집 안에도 색다른 변화를 주고 싶다. 가을 색감을 입은 가구부터 조명, 소품, 패브릭, 인테리어 자재까지 다양한 홈 스타일링 아이템을 준비했다.   부드러운 파스텔 색감을 입은 무토 터브 저그는 감각적인 색감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그 자체로 존재감이 있다.

가을 홈 스타일링 아이템 #1

By |

  변화하는 계절을 맞아 집 안에도 색다른 변화를 주고 싶다. 가을 색감을 입은 가구부터 조명, 소품, 패브릭, 인테리어 자재까지 다양한 홈 스타일링 아이템을 준비했다.   안토니 아롤라가 디자인한 플라밍고는 반투명 디퓨저를 통해 빛이 스포트라이트처럼 발광한다. 비비아 제품으로 두오모앤코에서 판매.  

Load More Posts